고주집 ()

목차
관련 정보
고주집
고주집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학자, 정운희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786년에 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학자, 정운희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786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2권 2책. 활자본. 현손 덕주(德輈)가 편집하여 1786년(정조 10)에 간행하였다. 권두에 황경원(黃景源)과 황윤석(黃胤錫)의 서문이 있다. 성균관대학교 도서관에 있다.

권수에 본인의 행장, 권1에 시 173수, 권2에 시 124수, 격문(檄文)·서(書)·상량문·잡저 각 1편, 부록으로 서(書) 2편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대체로 자연시가 많으며, 학문에 대한 감회를 읊은 것도 더러 있다. 격문은 1597년(선조 30) 정유재란 때 그가 의병을 모집하기 위하여 쓴 것이다.

서의 「상황지휘사서(上黃指揮使書)」는 1612년(광해군 4) 명나라의 절강총병(浙江總兵)이 조선과 일본이 내통, 명나라를 칠 계획이라고 무주(誣奏)하여 신종(神宗)이 요동도지휘사(遼東都指揮使) 황응양(黃應暘)에게 사건의 진상을 조사하도록 명하여 우리나라에 오자 그에게 보낸 서찰로, 해명하는 내용이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