묘향산사고 ()

목차
조선시대사
제도
평안도 영변의 묘향산 보현사별전(普賢寺別殿)에 설치하였던 조선 후기의 사고.
목차
정의
평안도 영변의 묘향산 보현사별전(普賢寺別殿)에 설치하였던 조선 후기의 사고.
내용

전주사고(全州史庫)의 실록과 서적들을 봉안하기 위하여 임진왜란이 끝난 뒤 이 보현사의 실록을 다시 영변객사로 옮겼고, 1603년(선조 36) 5월 등서(謄書)와 인쇄의 편의를 위하여 다시 강화도로 옮겼다.

1603년 7월 재인쇄에 들어가 1606년 4월 인쇄가 모두 끝났다. 이 때 재인(再印)된 실록의 소장처로 묘향산사고가 다시 지정되었다.

이 때 재봉안된 실록은 1628년(인조 6)까지 계속되었으나, 박정(朴炡)·강석기(姜碩期) 등의 건의에 의하여 1628년 7월 강화도의 마니산에 사고를 설치하고 묘향산사고에 보존하였던 실록을 옮기고, 또 그 일부는 적상산사고(赤裳山史庫)에 옮기기도 하였다. 따라서, 묘향산사고는 1606년부터 1628년까지 22년간 존속되었다. →사고

참고문헌

『선조실록』
『인조실록』
『사고지조사보고서』(국사편찬위원회, 1986)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