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학사상 ()

목차
관련 정보
문학사상 창간호
문학사상 창간호
현대문학
문헌
1972년에, 문학사상사에서 자료와 신인 발굴을 위하여 창간한 문예 잡지.
목차
정의
1972년에, 문학사상사에서 자료와 신인 발굴을 위하여 창간한 문예 잡지.
개설

A5판, 400면. 1972년 이어령(李御寧)에 의하여 창간되었다. 발행인 겸 편집인은 김봉규(金奉圭), 주간은 이어령. 삼성출판사(三省出版社)에서 발행되었으며, 1973년 2월부터 문학사상사에서 발행되었다.

발행인 겸 편집인이 1973년 12월 이서령(李徐寧), 1979년 2월 이휘령(李徽寧)으로 바뀌었고, 주간은 계속 이어령이 맡았다.

1985년 12월 체재가 완전히 바뀔 때까지는 이어령이 거의 모든 경영과 편집을 도맡아 왔다. 그 뒤부터 회장은 임홍빈(任洪彬), 발행인 겸 편집인은 임영빈(任英彬)이며 주간은 정현기였다가 1988년 말 권영민으로 바뀌었다.

내용

책의 표지가 문인의 초상화라는 것이 외관상의 특징이며, 1985년 말까지 계속된 이어령의 권두 칼럼도 하나의 특색이었다. 그 뒤로는 편집위원들이 돌아가면서 권두 칼럼을 쓰고 있다. 창간 초기부터 자료조사 연구실을 두어 ‘문학사를 바꾸는 대기획’이라는 명제를 내걸고 자료 발굴에 힘쓴 결과는 문학사에서 높이 평가받을 만하다.

발굴 편수는 고전문학 · 어학자료가 300여 편에 이르고, 특히, 「仁穆大妃의 述懷文」(1972.11) · 「춘향전」(完山本) · 「수남방옹가 水南放翁歌」(1973.5.) · 「윤지경전 尹知敬傳」(1973.9.) 등은 중요한 자료이다.

또한, 현대문학 분야에서 미발표나 미정리된 작품들을 발굴하여 그 문학적 가치를 물어보는 ‘이 작품을 묻는다’라는 기획에서 다룬 작품들도 총 800편에 이른다.

특히, 윤동주(尹東柱) · 이상(李箱) · 이상화(李相和) · 김소월(金素月) 등에 관한 자료들은 주목할 만하다. 또한, 해외에 특집기고를 할 수 있는 통신원들을 두어 세계 문학사상의 흐름을 앞서서 소개하였으며, 인접 학문 분야의 전문가나 외국인 필진들의 글도 게재하였는데, 특히 외국의 일급 작가 및 사상가들에게 직접 원고를 청탁하기도 하였다.

또한, 토인비(Toynbee,A.) · 토플러 · 밀러(Miller,H.) · 긴스버그(Ginsburg,A.) · 보르헤스와 같은 석학들과 직접 만나 한 인터뷰를 통해 그들의 사상과 문학정신을 알아 보는 기획물도 있으며, 그 밖에 이상문학상 · 소월문학상 · 신춘문예 · 신인 발굴 등의 제도들을 두어 문인들의 작업 활성화를 도왔다.

의의와 평가

순수문예지를 고집하기보다는 다양한 기획을 통하여 문학사에 기여하고자 한 것이 이 잡지의 주된 특징이었다. 그러던 것이 1986년 이후 경영 · 편집진들이 바뀌면서 특색 있는 기획들은 점점 줄이고 순수하게 한국문학만을 다루는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