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대등 ()

목차
고대사
제도
삼국시대 신라의 지방관직.
목차
정의
삼국시대 신라의 지방관직.
내용

본래 대등(大等)은 신하의 뜻으로 상대등(上大等, 일명 上臣)·사대등(仕大等, 일명 仕臣)으로 분화되었는데, 사대등 또한 이와 마찬가지일 것으로 짐작된다. 사대등은 ≪삼국사기≫에는 보이지 않고 창녕진흥왕순수비 중 상주행(上州行)사대등·하주행(下州行)사대등·우추(于抽)사대등·실직(悉直)사대등·하서아군(河西阿郡)사대등의 명칭이 보일 뿐이다.

사대등의 임무는 삼국통일 이전에 민정지역(民政地域)에 파견된 지방장관, 혹은 주(州)의 장관인 군주(軍州)의 보좌관, 혹은 도사(道使)·당주(幢主) 등 지방관 칭호일 것으로 보는 등 학자에 따라 견해가 조금씩 다르다.

참고문헌

「대등고」(이기백, 『역사학보』 17·18합집, 1962)
「신라중고의 지방통치조직에 대하여」(주보돈, 『한국사연구』 23, 1979)
「新羅九州五京攷」(藤田亮策, 『朝鮮學報』 5, 1953 ; 『朝鮮學論考』, 1963)
「新羅幢停考」(末松保和, 『新羅史の諸問題』, 東洋文庫, 1954)
「新羅郡縣制の確立過程と村主制」(木村誠, 『朝鮮史硏究會論文集』 13, 1976)
「新羅の城·村設置と州郡制の施行」(濱田耕策, 『朝鮮學報』 84, 1977)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