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응경 ()

신응경
신응경
의약학
문헌
문화재
조선전기 문신 한계희가 중국인 진회와 선동의 침구에 관한 저술을 1474년(성종 5)에 간행한 의서. 침구서.
정의
조선전기 문신 한계희가 중국인 진회와 선동의 침구에 관한 저술을 1474년(성종 5)에 간행한 의서. 침구서.
개설

1993년 보물로 지정되었다. 중국인 진회(陳會)와 선동(善同)이 1425년 저술한 것을 1474년 우리나라에서 펴낸 의학관련 침구 전문서적이다.

서지적 사항

목판본. 불분권 1책. 가로 26㎝, 세로 16.8㎝. 책의 지질은 저지(楮紙)이고 서문이 없어져서 새로 써 넣었으며 대부분 하단부가 훼손되어 보사(補寫)하였다. 등사된 서문(刊神 應經序)에 의하면, “성화십년십일월이십일일 추충정난익대순성명량경제좌리공신 숭록대부서평군신 한계희근서(成化十年十一月二十一日推忠定難翊戴純誠明亮經濟佐理功臣崇祿大夫西平君臣 韓繼禧謹書)”라고 되어 있다.

편찬/발간 경위

신응경 서문에는 “시재홍희을사사월이십일일서(時在洪熙乙巳四月二十一日書)”가 목판본으로 나타나 있는 점으로 미루어 세종∼성종연간 『경국대전(經國大典)』 편찬에 참여하였던 한계희가 주도하여 펴낸 것임을 알 수 있다.

내용

책의 내용은 간신응경서(刊神應經 序)·신응경서(神應經序), 그리고 침도(鍼道)의 계보를 알 수 있는 재상군침도전종도(梓桑君鍼道傳 宗圖)가 실려 있고, 그 뒤로 과목별순으로 경혈을 나타낸 그림과 함께 내용이 이해하기 쉽도록 수록되어 있다.

과목은 백혈법가(百穴法歌)·절량법(折量法)·보사수법(補瀉手法) 등 24종으로 구분하여 구체적으로 서술하고 있는 점이 특징이다.

의의와 평가

서문이 결락되어 있고, 보존상태도 양호한 편이 아니나, 지금까지 밝혀진 『침구요결(鍼灸要訣)』·『침구택일편집』 등 침구관련 전문서가 부족한 실정에서 비교적 출간시기도 빠르다. 우리나라에서 출간한 침구 전문서라는 점에서 이 분야는 물론이고 서지학적으로도 귀중한 자료로 평가된다.

참고문헌

『동산문화재지정보고서』1992∼1993지정편(문화재관리국, 1994)
관련 미디어 (5)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