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예찬 ()

인생예찬
인생예찬
현대문학
문헌
1957년 김진섭의 수필 「모송론」 · 「매화찬」 · 「권태예찬」 등을 수록한 수필집.
정의
1957년 김진섭의 수필 「모송론」 · 「매화찬」 · 「권태예찬」 등을 수록한 수필집.
편찬/발간 경위

B6판 212면. 1957년 현대문화사에서 발간하였다. 「자서(自序)」에서 ‘각종 신문이나 잡지의 청에 잡록(雜錄)을 초(草)해온 지 20년, 그 편수로는 200여 편, 그 속에서 약 80여 편을 추려서 『창변기(窓邊記)』로 출간하려고 서사(書肆)에 맡겨 두었으나 타 없어져서 다행으로 여기던 차에 다시 이 수필집을 내게 되었다’고 술회하고 있다.

그리고 발간사에서 “신문 잡지에 발표한 것으로 재수집하는 것은 노력에 비해서 그 의미가 아주 희박한 것 같아서 단념하고 말았으나 요즈음에 와서 과거의 자기를 일단 졸업하고 초월해야만 될 것 같은 일종의 저항키 어려운 정신적 필연에 봉착하게 되었다. 그래서 재출발이란 물론 금후 문제에 속하거니와 나는 단순히 과거의 자기를 반성해 보고 청산해 보고자 하는 그 오직 한 가지 이유에 잘 되었든지 그 가치 여하는 잠시 불문에 부(附)하고 손쉽게 당장 구할 수 있는 수필 종류만 38편을 다시 모아서 세상에 발표하는 바이다”라고 하였다.

내용

「서」 다음에 이 세상의 산과 들 모든 것이 아름다운 책이라고 노래한 독일 시인 푸리드릿히 랏쇠의 「책의 세상」을 싣고, 그 다음에는 편으로 나누지 않고 「모송론(母頌論)」·「명명철학(命名哲學)」·「권태예찬」·「결혼은 연애의 분묘(墳墓)인가?」·「체루송(涕淚頌)」·「매화찬」·「백설부(白雪賦)」·「고독에 대하여」·「나의 자화상」 등 주로 예찬이나 칭송의 수필 38편을 수록하였다. 그리고 ‘붓을 들고 도취한 언어가 묵직하게 드리워 암야(暗夜)의 꿈속을 달림’을 노래한 독일 시인 힛테 페테레의 시 「겨울밤에 나는 붓을 들고」를 실었다.

의의와 평가

『인생예찬』은 거의 전편이 인생과 사회 그리고 생활의 단면을 투시하여 비판적·경구적(警句的)으로 해설한 사회적 수필(포말 에세이)로, 이양하(李敭河)와 피천득(皮千得)의 개인적 수필(인포말 에세이)과 함께 한국 현대수필의 양주류(兩主流)를 이루고 있다.

이 수필집은 『생활인의 철학』(1948년)과 같이 김진섭의 수필의 정수를 수록한 수필집으로, 『청천수필평론집』(1958년)에 일부 재수록되어 수필의 한 전형(典型)을 이루고 있다.

참고문헌

『수필문학론(隨筆文學論)』(구인환·윤재천·장백일, 개문사 1976)
『생활인의 철학』(김진섭, 선문사, 1948)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