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헌문집 ()

목차
관련 정보
지헌문집
지헌문집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학자, 정사성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21년에 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학자, 정사성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21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5권 2책. 목판본. 증손 선(鍹)이 편집하여 1821년(순조 21)에 간행하였다. 권두에 이수정(李守貞)의 서문이, 권말에 7대손 내성(來成)의 발문이 있다. 장서각 도서·국립중앙도서관과 국민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권수에 연보 1편, 권1에 시 39수, 권2에 소(疏) 1편, 서(書) 30편, 권3에 제문 2편, 잡저 5편, 권4·5에 부록으로 행장 1편, 묘갈명 1편, 제문 4편, 만사 1수, 봉안문 2편, 상향축문(常享祝文) 2편, 사우기증(師友寄贈) 21편, 계문제자록(溪門諸子錄) 2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자연시와 학문에 관한 시가 대부분이다. 서(書)의 「상퇴계선생문목(上退溪先生問目)」은 주돈이(周敦頤)의 『통서(通書)』에 대하여 연구하며 문목한 것이고, 「답유겸암서(答柳謙菴書)」는 임진왜란 당시 고을 군기(軍器)의 실정과 전황에 대하여 답한 서한이다.

잡저의 「사훈차록(師訓箚錄)」은 스승 이황(李滉)을 만나 학문을 배운 일과 그의 훈계내용을 기록한 것이며, 「향약(鄕約)」은 권선징악을 기본 골자로 한 향촌의 규약이다. 「임진일록(壬辰日錄)」은 1592년(선조 25) 4월 13일부터 7월 17일까지의 전란 상황을 기록한 일기이다.

「배수용피란사품보본도감사장(陪睟容避亂事稟報本道監司狀)」은 임진왜란 때 경주(慶州)의 집경전참봉(集慶殿參奉)으로서 조선 태조의 화상(畫像)을 피란시킨 경위를 관찰사에게 보고한 내용이며, 「도제천품충청감사장(到堤川稟忠淸監司狀)」은 태조의 화상을 모시고 제천에 당도하여 충청관찰사에게 구원을 요청한 내용이다.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