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의 십자로 ()

목차
영화
작품
문화재
안종화(安鍾和) 각본 · 감독의 영화.
목차
정의
안종화(安鍾和) 각본 · 감독의 영화.
내용

금강키네마사 작품으로 1934년 9월에 개봉되었고, 이명우(李明雨)가 촬영을 담당하였다. 이원용(李源鎔) · 신일선(申一仙) · 이복본(李福本) · 최명화(崔明華) · 양철(梁鐵)이 출연하였다.

당시의 통속적인 신파조에서 탈피하여 건전한 작품을 추구해보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제작되었고, 이 작품에 출연한 박연(朴淵, 본명 창수)이 출자하였다.

애인과 혼인하기 위하여 애인의 집에서 7년 동안 데릴사위로 살았으나, 그 애인을 주명구에게 빼앗긴 영복은 어머니와 누이동생 영옥을 남기고 상경하여 서울역의 수하물 운반부가 된다.

한편, 영옥은 어머니가 죽은 뒤 오빠를 찾아 상경하나 만나지 못하고 카페의 여급이 되어 일하다가 주명구의 농간으로 난봉꾼에게 몸을 더럽히고 만다. 영복은 서울에서 영희를 만나 사귀게 되는데, 영희 또한 주명구 일당에게 걸려들게 되자, 그들에게 복수하고 영옥을 찾아내어 함께 새로운 생활을 시작한다.

이 작품은 일제강점기의 어두운 현실 속에서 허덕이는 청춘의 애정과 갈등을 그리고 있으며, 일본에도 수출되었다. 1938년에는 최초의 영화제인 조선일보영화제에서 ‘무성영화 베스트10’의 하나로 선정되었다. 통속오락극이지만 짜임새 있는 구성으로 평가받았다.

참고문헌

『한국영화발달사』(유현목, 한진출판사, 1980)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