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풍 금병헌 ( )

목차
관련 정보
건축
유적
문화재
충청북도 제천시 청풍면에 있는 조선후기 청풍부사 오도일이 창건한 관청.
목차
정의
충청북도 제천시 청풍면에 있는 조선후기 청풍부사 오도일이 창건한 관청.
내용

정면 6칸, 측면 3칸의 팔작지붕건물. 1976년 충청북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1단으로 쌓은 석축기단 위에 덤벙주춧돌을 놓고, 네모 기둥과 둥근 기둥을 함께 써서 지었다.

공포(栱包)는 익공식(翼工式)이며, 기본 가구(架構)는 1고주(高柱) 5량(樑)이며, 겹처마집이다. 내부는 동편은 우물마루이고 서편은 2칸의 온돌방으로 되어 있다. 1681년(숙종 7)에 부사 오도일(吳道一)이 창건하였고, 1705년에 부사 이희조(李喜朝)가 중건하였다.

또, 1726년(영조 2)에 부사 박필문(朴弼文)이 개축하였으며, 권돈인(權敦仁)이 편액을 썼다. 1900년에 부사 현인복(玄仁福)이 전체적으로 보수하였다. 이곳은 관아의 동헌(東軒)으로 집무를 행하였으며, 부속건물인 옥사(獄舍)는 조선 말기에 없어졌다.

현재 권돈인이 쓴 ‘錦屛軒(금병헌)’이라는 현판은 없고 객관(客館)이었던 청풍관에 걸려 있던 이희조가 쓴 ‘淸風館’이라는 현판이 옮겨져 걸려 있다.

충주댐 건설로 인하여 원래 자리는 수몰되었고 건물은 1983년에 현재 위치로 옮겨 지었다. 이 때 원형에 맞도록 내부의 구조와 기둥 · 서까래 · 마루장 등을 일부분 보수하였다.

참고문헌

『문화유적총람』(문화재관리국, 1977)
『충주댐수몰지역지표조사보고서』(충청북도, 1980)
『문화재지』(충청북도, 1982)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김인제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