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곽율(郭율)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시대 예천군수, 예빈시부정, 초계군수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곽율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예천군수, 예빈시부정, 초계군수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현풍(玄風). 자는 태정(泰靜), 호는 예곡(禮谷). 아버지는 참봉 곽지인(郭之仁)이다. 조식(曺植)의 문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558년(명종 13) 사마시에 합격한 뒤, 1572년 성균관의 천거로 조지서별제(造紙署別提)로 벼슬을 시작하였다.
이듬해 노모의 봉양을 위해 외직을 자원하여 김천찰방으로 전직되었다가, 내섬시직장·송라찰방을 역임하고 1585년 학행으로 사포서별제(司圃署別提)에 특진되었다. 이어 홍산현감·군자감판관을 거쳐 예천군수로 있던 중 파직당하였다.
1592년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초유사(招諭使) 김성일(金誠一)에 의해 초계군(草溪郡)의 임시수령으로 기용되어 왜군과 싸웠으며 곧 예빈시부정으로 전직명령이 내렸으나, 유생 정유명(鄭惟明) 등의 유임상소에 의해 초계군수로 유임되어 강우(江右) 지역의 보전에 큰 기여를 하였다.
학문을 즐겼고 사람됨이 순정하여 가는 곳마다 학풍을 일으켰으며, 찰방으로 있을 때에는 풍속을 순화하였다. 현풍의 도동서원(道東書院) 별사에 제향되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김용곤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