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목서흠(睦敍欽)

조선시대사인물

 조선시대 양구현감, 함경도선유어사, 광주목사 등을 역임한 문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목서흠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목서흠 글씨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양구현감, 함경도선유어사, 광주목사 등을 역임한 문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사천(泗川). 자는 순경(舜卿), 호는 매계(梅溪). 목희안(睦希顔)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목세칭(睦世稱)이고, 아버지는 이조참판 목첨(睦詹)이며, 어머니는 증병조참판 정건(鄭謇)의 딸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597년 음보로 제용감참봉(濟用監參奉)에 임명되었으나 사퇴하고, 1603년 다시 내시교관(內侍敎官)을 거쳐, 1606년 양구현감(楊口縣監)에 재직하던 중 문묘낙서(文廟落書) 사건의 책임을 지고 파직되었다.
1610년(광해군 2) 알성 문과에 병과로 급제하고, 1618년 병조정랑 및 여러 청요직(淸要職)을 거쳐, 함경도선유어사(咸鏡道宣諭御史)·광주목사(廣州牧使) 등을 역임하였다.
1625년(인조 3) 지제교(知製敎)에 이어 좌승지가 되고, 1627년 정묘호란 때 인조를 남한산성에 호종하였으며, 양양부사·개성부유수·참찬관(參贊官), 좌·우승지, 예조참판을 거쳤다.
1650년 동지중추부사(同知中樞府事)를 역임하고, 기로소의 당상관을 겸하고 수직(壽職)으로 자헌대부(資憲大夫)에 올랐다. 좌찬성에 추증되었으며, 시호는 충정(忠貞)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이존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