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개심사(開心寺)

불교유적

 북한 함경남도 신흥군 원평면 천불산에 있었던 삼국시대 신라의 승려 원효가 창건한 사찰.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개심사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신흥 개심사 전경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북한 함경남도 신흥군 원평면 천불산에 있었던 삼국시대 신라의 승려 원효가 창건한 사찰.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일제강점기에는 귀주사(歸州寺)의 말사였다. 648년(신문왕 4)원효(元曉)가 창건하였고, 888년(진성왕 2)도선(道詵)은 자신이 지정한 3,800개의 비보사찰(裨補寺刹)의 하나로서 이 절을 중창하였다. 981년 대장전(大藏殿)을 제외한 불전과 승방·창고 등이 불타버리자 다음해에 중건하였다.
1161년(의종 15) 다시 불상과 장경만 남긴 채 모두 소실되어 다음해에 중창하였다. 1324년(충숙왕 11)지공(指空)과 나옹(懶翁)이 함께 중건하였으며, 1604년(선조 37)도성(道成)이 중창하였고 1845년(헌종 11)풍암(豐庵)이 중건하였다. 1881년(고종 18) 화재로 경판과 불상만 남고 모두 소실되어, 중봉(中峰)·춘계(春溪)·성허(惺虛)·용선(龍船)·이제(利濟) 등이 다음해에 현재의 장소로 옮겨 중창하였다.
부속사암으로는 의상(義湘)이 창건하고 풍암이 중수한 불정대(佛頂臺)와, 윤필(尹弼)이 창건하고 운암(雲庵)이 중건한 백운굴(白雲窟), 지공이 창건하고 일여(一如)가 중건한 견불암(見佛庵), 무학(無學)이 창건하고 한암(寒巖)이 중건한 보문암(普聞庵) 등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사찰전서(韓國寺刹全書) 상(上)』(권상로,동국대학교출판부,1979)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6년)
장충식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