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옥저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옥저(玉笛)

    현대음악작품

     김상옥(金相沃)의 시를 김세형(金世炯)이 작곡한 가곡.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옥저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김상옥(金相沃)의 시를 김세형(金世炯)이 작곡한 가곡.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1948년에 작곡되었으며, 가사는 다음과 같다.
    지그시 눈을 감고 입술을 축이시며
    뚫린 구멍마다 임의 손이 움직일 때
    그 소리 은하 흐르듯 서라벌에 퍼지다
    끝없이 맑은 소리 천년을 머금은 채
    따스히 서린 입김 상기도 남았거니
    차라리 외로울망정 뜻을 달리 하리요.
    위의 가사를 장중한 선율로 담아 한국적 분위기를 표현하고 있다. 느린 속도의 4분의 3박자, 사장조로 된 통절가곡이다.
    음계·화성·형식 등 모두 서양음악적인 요소를 띠고 있으나 3박자의 리듬 전개, 국악의 요성을 서양화시킨 앞짧은꾸밈음의 사용, 장중한 분위기를 느끼게 하는 선율진행 등으로, 한국의 고전적인 아름다움의 여백미를 더욱 느끼게 한다.
    한국가곡이 대부분 서정적인 미를 추구하고 있고, 동시대의 가곡이 대부분 유절가곡인 데 비하여 이 곡은 고전적인 미를 현대화시켰다는 점과 통절가곡의 형식을 취하고 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5년)
    민경찬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