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익필(李益馝)

조선시대사인물

 조선후기 전라병사, 평안병사, 병조판서 등을 역임한 무신.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익필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하옹집(권1하) / 황원일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후기 전라병사, 평안병사, 병조판서 등을 역임한 무신.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전의(全義). 자는 문원(聞遠), 호는 하옹(霞翁).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어려서부터 골격이 특수하고 기이하며 성격이 호탕하여, 귀신의 허실과 유무를 알기 위하여 늦은 밤에 사당을 지켜보기도 하였다. 1703년(숙종 29) 무과에 급제하였다. 1728년(영조 4) 이인좌(李麟佐)가 난을 일으키자 도순무사 오명항(吳命恒)과 함께 금위우별장(禁衛右別將)에 제수되어 토벌에 임하게 되었다. 토벌시 양난 이후 계속된 태평세월로 인하여 병사들이 적진으로 나아가려 하지 않자 항상 선봉에 나서서 독전하였다.
특히, 죽산전투(竹山戰鬪)에서는 금위좌별장 이수량(李遂良)과 더불어 용맹하게 싸워 난을 평정하였다. 그 공적으로 분충효의병기협모보사공신(奮忠效義炳幾協謨保社功臣) 3등에 녹훈되고 전양군(全陽君)에 봉하여졌다. 그 뒤 전라병사를 거쳐 1730년 평안병사 등을 역임하였다. 사후에 병조판서에 추증되었다. 시호는 양무(襄武)이다. 문집으로 『하옹집(霞翁集)』이 전한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원유한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1)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