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철감록(掇感錄)

유교문헌

 고려후기부터 조선전기까지 생존한 문신·학자 이행 등 여흥이씨 문중의 유고와 실기를 모아 1872년에 간행한 시문집.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철감록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고려후기부터 조선전기까지 생존한 문신·학자 이행 등 여흥이씨 문중의 유고와 실기를 모아 1872년에 간행한 시문집.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편찬/발간 경위
1872년(고종 9) 이행의 후손 이지운(李之運)이 편집·간행하였다. 권두에 안정복(安鼎福)·이만각(李晩慤)·이지운 등의 서문, 권말에 남경희(南景羲)의 발문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서지사항
5권 2책. 목판본. 국립중앙도서관과 규장각 도서 등에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권1은 이행의 『기우유고(騎牛遺稿)』로 시 21수, 소(疏) 2편, 부록으로 제현창수시(諸賢唱酬詩) 32수, 기우설(騎牛說)·백암거사찬(白巖居士贊)·유사·부조현언지록(不朝峴言志錄)·영묘조부조현연구(英廟朝不朝峴聯句)·구충정록(九忠貞錄)·해동지(海東誌) 각 1편이 수록되어 있고, 끝에 이휘재(李彙載)의 발문이 있다.
소의 「간첨설관직소(諫添設官職疏)」는 『여사(麗史)』에서 전재한 것이다. 권신들이 관직을 첨설하는 예가 많음을 지적하고, 조종(祖宗)의 법도를 따라 일대의 정치를 쇄신해야 한다고 주장하였다. 「전제의(田制議)」는 당시 호족들이 토지를 겸병해 사전(私田)을 만들기 때문에 그 폐해가 극심함을 말하고 시정할 것을 요구하였다. 그밖에 덕과 문을 선후로 아울러 행해야 교화가 바로 선다는 내용의 「문행선후설(文行先後說)」이 있다.
권2는 이행의 아들 이적(李逖)의 『제학유고(提學遺稿)』에 저자의 행적과 시 1수, 이행의 동생 이적(李迹)의 『관찰유고(觀察遺稿)』에 행적과 시 1수, 이적(李逖)의 손자 이증석(李曾碩)의 『중화공유고(中和公遺稿)』에 묘갈명 1편, 이증석의 손자 이원(李遠)의 『진사유적(進士遺蹟)』에 묘갈명 1편과 구갈(舊碣) 1편 등이 실려 있다.
권3은 이원의 동생 이태(李迨)의 『월연유고(月淵遺稿)』에 시 10수, 명(銘) 1편, 부록으로 증유시(贈遺詩) 1수, 묘갈·기문록(記聞錄)·쌍경당기(雙鏡堂記) 각 1편, 이원의 아들 이광로(李光輅)의 『생원유고(生員遺稿)』에 묘갈명 1편이 수록되어 있다.
권4는 이광로의 동생 이광진(李光軫)의 『금시당유고(今是堂遺稿)』로 시 4수, 잡저 2편, 부록으로 가장 1편, 행장 2편, 묘갈명·갈음후지(碣陰後誌)·묘지명·금시당중건기사(今是堂重建記事)·기사후지(記事後識)·금시당기·중수원운(重修原韻)·중수기·상량문 각 1편이 실려 있다.
권5는 이광진의 아들 이경홍(李慶弘)의 『근재실기(謹齋實紀)』로 유사 1편, 만사 2수, 제문 1편, 행장 1편, 묘갈명 2편, 묘지명 1편, 봉안문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권오호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4)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