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사실기 ()

고사실기
고사실기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문신 · 학자, 문덕수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4년에 간행한 시문집.
정의
조선시대 때의 문신 · 학자, 문덕수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4년에 간행한 시문집.
편찬/발간 경위

1914년 문덕수의 11세손 문용(文鏞)이 편집·간행하였다. 권두에 곽도(郭鋾)의 서문이 있고, 권말에 조명서(曺明恕)·장석영(張錫英)·이긍현(李亘鉉)·하겸진(河謙鎭) 등의 발문이 있다.

서지적 사항

목활자본. 2권 1책. 국립중앙도서관·연세대학교 도서관·전남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내용

권1에 시 3수, 서(書) 1편, 제문(祭文) 1편, 부록시(附錄詩) 3수, 권2에 부록으로 제문 1편, 유사(遺事) 1편, 행록(行錄) 3편, 묘갈명(墓碣銘) 1편, 묘지명(墓誌銘) 1편, 통문(通文) 1편, 기(記) 1편, 제(題) 19편, 문(文) 4편, 정려기(旌閭記) 1편, 찬(讚) 1편, 명(銘) 3편, 시 8수, 서(序)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시는 부모를 봉양하기 위하여 벼슬을 버리고 고향에 돌아가면서 자신의 효심이 미흡함을 한탄하는 내용으로, 지극한 효성이 잘 나타나 있다. 서(書)는 1591년(선조 24) 나랏일을 건의하다가 문제가 되어 대구감영에 갇혀 있던 아들에게 보낸 것으로, 내용이 비장하고 충성심에 가득 차 있다.

제문은 친구인 오건(吳健)에 대한 것으로, 그들간의 깊었던 우정과 친구를 잃은 슬픔을 잘 표현하고 있다. 부록의 제·정려기·찬·시 등에는 문덕수의 지극한 효성과 뛰어난 충절이 기록되어 있다.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