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산향교 ()

목차
관련 정보
완주 고산향교 전경
완주 고산향교 전경
유적
문화재
전북특별자치도 완주군 고산면에 있는 조선전기 에 창건된 향교. 교육시설.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고산향교대성전(高山鄕校大成殿)
지정기관
전북특별자치도
종목
전북특별자치도 시도유형문화유산(1985년 08월 16일 지정)
소재지
전북특별자치도 완주군 고산면 읍내리 144번지
목차
정의
전북특별자치도 완주군 고산면에 있는 조선전기 에 창건된 향교. 교육시설.
내용

1397년(태조 7) 현유(賢儒)의 위패를 봉안, 배향하고 지방의 중등교육과 지방민의 교화를 위하여 창건되었다.

1399년(정종 1)에 소실되었다가 그뒤 복원하였으며, 임진왜란 때 다시 소실되어 1601년(선조 34) 대성전을, 1604년 명륜당을 건립하였다.1966년 대성전과 명륜당을 보수하였으며, 현존하는 건물로는 대성전 · 명륜당 · 동재 · 서재 · 삼문(三門) · 교직사(校直舍) · 기타 부속건물 등이 있다. 경사지에 외삼문-명륜당-내삼문-대성전을 하나의 축선상에 배치하여 뚜렷한 수직적 위계를 보여준다.

정면 3칸, 측면 3칸의 맞배지붕으로 된 대성전에는 5성(五聖), 송조4현(宋朝四賢), 우리나라 18현(十八賢)의 위패가 봉안되어 있으며, ‘대성지성문선왕(大成至聖文宣王)’이라 쓰인 공자(孔子)의 영정은 조선 중기 송영구(宋英耉)가 당나라의 화가 오도현(吳道玄)의 작품을 받아온 것이라 전한다.

조선시대에는 국가로부터 전답과 노비 · 전적 등을 지급받아 교관이 교생을 가르쳤으나, 현재는 교육적 기능은 없어지고 봄가을 석전(釋奠)을 봉행(奉行)하고 초하루와 보름에 분향을 하고 있으며, 전교(典校) 1명과 장의(掌議) 6∼7명이 운영을 담당하고 있다.

이 향교에는 효종 6년(1655)부터 영조 때까지의 역사를 기록한 서적 및 광해조 때부터 전해오는 족자 등이 있다. 이 향교의 대성전은 1985년 전라북도 유형문화재(현, 전북특별자치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참고문헌

『전통(傳統)의 고장 완주(完州)』(완주군, 1982)
『문화유적총람(文化遺蹟總覽)』(문화재관리국, 1977)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