곽란 ()

목차
의약학
개념
더위를 먹거나 그 밖의 일로 심하게 토사하는 급성 위장염.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더위를 먹거나 그 밖의 일로 심하게 토사하는 급성 위장염.
내용

고대에는 상토(上吐)·하사(下瀉)가 한꺼번에 일어나는 병을 모두 곽란이라는 개념에 포함시켰다. 따라서 오늘의 콜레라·급성위장염도 곽란의 범주에 넣었다.

곽란은 습곽란(濕霍亂)과 건곽란(乾霍亂) 또는 교장사(絞腸痧)의 두 가지로 구분한다. 습곽란은 위장에 든 병리성 내용물을 토사하여 배출하는 증세를 보이고, 건곽란은 배가 부르고 심하게 아프며(腹脹絞痛), 열이 나며 답답하여(煩躁悶亂), 토할 것 같으면서 토하지 않고 설사할 것 같으면서 설사하지 못하는 것이다.

곽란은 위장이 심하게 아프며, 토사와 관련되는 증후군으로, 구체적인 병명으로 볼 수 없다. 곽란 후 쥐가 나서 근육이 뒤틀리어 오그라지거나(轉筋), 가슴이 답답하고 목이 마르며(煩渴), 쉽게 흥분하고 가슴이 뛰는(虛煩) 등 구체적 증상에 따른 치료법이 필요하다. 특히, 콜레라는 매우 위험한 급성전염병이다.

참고문헌

『동의보감(東醫寶鑑)』
『朝鮮醫學史及疾病史』(三木榮, 醫齒藥社, 197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