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란서원 ()

목차
관련 정보
관란서원
관란서원
유적
경상북도 경산시 용성면에 있는 조선후기 이언적을 추모하기 위해 창건한 서원.
목차
정의
경상북도 경산시 용성면에 있는 조선후기 이언적을 추모하기 위해 창건한 서원.
내용

1660년(현종 1)에 지방유림들의 공의로 이언적(李彦迪)의 도덕과 학문을 추앙하여 창건하고 위패를 모셨다. 그 뒤 1715년과 1743년에 묘우(廟宇)를 중수하여 선현배향과 지방교육의 일익을 담당하여 왔다.

1869년(고종 6) 대원군의 서원철폐령으로 훼철된 뒤, 서당으로 명칭을 변경하여 유생들의 학문을 닦는 곳으로만 사용되어왔다. 경내의 건물로는 강당(3칸)·고사(2동 5칸)·대문(1칸) 등이 있다.

강당은 중앙에 마루가 있고, 양쪽에는 협실이 있는데, 원내의 여러 행사와 유림의 회합, 학문의 토론장소로 사용되었다. 고사의 1동은 향례 때에 제수를 마련하여두는 곳이며, 또 1동은 제구를 보관하기도 하였다.

경내에는 이언적의 단비(壇碑)가 건립되어 있으며, 지방유림들이 서원으로 다시 복원할 계획을 하고 있다. 또한, 이 서원에서는 매년 3월 중정(中丁 : 두번째 丁日)과 9월 중정에 향사를 지냈으나, 서당으로 명칭이 바뀐 뒤에는 1년에 한번씩 9월 9일에 향사를 지내고 있다. 제품은 4변(籩) 4두(豆)이다.

참고문헌

『典故大方』
『列邑院宇事蹟』
『조두록(俎豆錄)』
『太學志』(成均館, 1984)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