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성교 ()

목차
관련 정보
서울 남묘 정전 정면
서울 남묘 정전 정면
신종교
단체
1920년 박기홍(朴基洪) · 김용식(金龍植) 등이 창시한 종교.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1920년 박기홍(朴基洪) · 김용식(金龍植) 등이 창시한 종교.
내용

관우(關羽)를 숭배하던 종래의 숭신단체(崇神團體)와 무당들을 중심으로 조직되었다. 우리 나라에서 관우숭배의 유래는 임진왜란 때 원병으로 온 명나라 병사들의 사기를 북돋우기 위해 관왕묘(關王廟)를 세우면서이다.

남묘(南廟)는 없어지고 서울 동대문구 숭인동에 동묘(東廟)만이 남아 관성교의 본부로 되어왔으나, 동묘가 서울특별시 공원으로 지정되면서 동묘 안에 세워졌던 관성교의 건물이 철거되자, 현재에는 제도로서의 관성교는 소멸되고, 다만 신봉자들이 개별적으로 동묘에 참배하고 있다.

경전은 ≪각세진경 覺世眞經≫과 ≪명성경 明聖經≫이며, ≪명성경≫을 주된 경전으로 삼고 있으나 한문으로 되어 있어서, 일반신도는 ‘관성제군보서고(關聖帝君寶書誥)’를 암송한다.

의례는 음력 정월초하루, 5월 13일(관우 탄생일), 6월 24일(사망일) 등이고 매월 네번의 집제(執祭)가 행해진다. 창립된 뒤 1924년에 김용식이 관성교총본부를 형성, 박기홍과 분리되어 각각 숭인동과 연건동으로 나누어졌으며, 1960년대에는 종로·동대문·청량리 등지의 포목상인들이 중심을 이루어 계(稧) 중심의 포교활동이 활발하였다.

신앙을 위해 지속적으로 활동하는 조직기구가 미약하기 때문에 활동의 성쇠가 자주 일어나며, 현재는 거의 소멸한 상태이다.

참고문헌

『한국신흥 및 유사종교실태조사보고서』(문화공보부, 1970)
『한국신종교실태조사보고서』(한국종교학회, 1985)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