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경한 ()

백경한의 부호집 중 권수면
백경한의 부호집 중 권수면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후기 홍경래의 난 이후 호조참판에 추증된 의사(義士).
이칭
자점(子漸)
부호(鳧湖)
시호
忠剛(충강)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812년(순조 12)
본관
수원(水原)
관련 사건
홍경래의 난
정의
조선후기 홍경래의 난 이후 호조참판에 추증된 의사(義士).
개설

본관은 수원(水原) 자는 자점(子漸), 호는 부호(鳧湖). 아버지는 백선양(白善養)이며, 어머니는 해주노씨(海州盧氏)로 노현진(盧玄軫)의 딸이다. 최경림(崔敬林)에게서 배웠다.

생애 및 활동사항

1811년(순조 11) 12월 홍경래(洪景來)의 난이 일어나 정주가 난군의 수중에 들어가자 동지를 규합하여 정주성내의 적을 제거하고자 하였다.

창의격문(倡義檄文)을 사방에 보내고 신안충의군(新安忠義軍)이라는 기를 세워 의병을 불러모으면서, 한편으로는 적정(賊情)을 안주병사영(安州兵使營)에 밀보하여 내응을 약속하였다. 그러나 관군이 약속을 어기고 오지 않아 계획은 수포로 돌아갔다.

이에 홍경래가 입성하면서 백경한을 맨 먼저 체포하였다. 그러나 백경한의 명망을 높이 산 난군은 투항시키려고 여러 가지로 협박을 다하였으나 끝까지 굴하지 않다가 거짓 항복하고서 다시 관군과 밀통하다가 탄로되어 1812년 1월 마침내 피살되었다.

난이 평정된 이듬해 정주성 남쪽에 단을 세워 백경한를 포함한 일곱 의사를 제사지내게 하고, 아울러 순절을 기리는 비를 세웠다. 호조참판에 추증되었고 정주의 표절사(表節祠)에 봉향되었다.

저서로는 『부호집(鳧湖集)』 8권이 있다.

참고문헌

『순조실록(純祖實錄)』
『국조인물지(國朝人物志)』
『매산집(梅山集)』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