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나노차주 ()

목차
고대사
인물
삼국시대 백제의 시덕, 덕솔 등을 역임한 외교가.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목차
정의
삼국시대 백제의 시덕, 덕솔 등을 역임한 외교가.
내용

신라는 법흥왕대에 이르러 국력을 신장하여 밖으로 가야의 병합에 주력하였으며 그 결과 마침내 532년(법흥왕 19)에 금관가야를 병탄(倂呑)하는 데 성공하였다. 이와 같은 신라의 적극적인 진출로 가야제국의 후견세력인 백제와 왜(倭)와의 결속과 유대는 더욱 긴밀하게 되어갔다.

백제 사신의 왜에의 왕래는 매우 빈번해졌다. 일본 구주(九州)일대를 본거지로 하는 왜는 한반도내의 그들의 근거지를 유지하기 위해서 가야와 백제를 더욱 긴밀하게 결속하도록 배후에서 획책하였다. 백제는 544년(성왕 22)에도 가야와 왜의 잔존세력을 규합하기 위해서 노력하였다.

같은 해 2월에 시덕(施德) 사나노차주와 시덕 마무(馬武) 및 시덕 고분옥(高分屋)과 함께 가야로 나갔으며 545년 5월에는 나솔(奈率)기릉(其㥄)·용기다(用奇多)와 더불어 일본에 사신으로 갔고, 또 553년 정월에는 상부(上部) 덕솔(德率)의 관위로 한솔(扞率)예새돈(禮塞敦) 등과 더불어 왜에 원군을 청하는 사절로 도해하고 있다.

참고문헌

『일본서기(日本書紀)』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