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산객사 ()

목차
관련 정보
선산객사
선산객사
건축
유적
문화재
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에 있는 조선시대 객관으로 사용된 관청. 객사.
목차
정의
경상북도 구미시 선산읍에 있는 조선시대 객관으로 사용된 관청. 객사.
내용

정면 5칸, 측면 3칸의 5량가 겹처마 팔작지붕건물. 1986년 경상북도 유형문화재로 지정되었다.

이 건물은 객관(客館)으로 쓰던 건물로, 지금의 선산초등학교 부근에서 일제시대에 옮겨온 것이라고만 전할 뿐 정확한 내력이나 연혁에 대해서는 아무런 기록이 없다.

한편 『일선지(一善誌)』나 『동국여지승람』 등의 기록에서 선산객사에는 남관(南館)·북관(北館)·청회루(淸廻樓)·양소루(養素樓) 등의 건물이 있었던 것으로 보이나, 지금의 건물은 어느 건물을 옮겨왔는지는 정확하지 않다.

장대석 화강석을 1단 돌린 기단 위에 장방형 원형을 덧붙인 ㅗ자형 초석 위에 원주를 세웠다. 현재 정면 중앙칸에 현관처럼 달아 낸 시설은 후대에 부가한 별개의 것이다.

주상 공포(栱包)는 익공계이며, 주칸에는 세부모양에서 각기 다른 초각화반(草刻花盤)을 1개씩 배치하였다. 특히 팔작지붕 용마루 끝 좌·우에는 용두상(龍頭像)을 배치하였고, 용마루 중간에는 4마리의 사자를 안치하였는데, 좌·우 끝에 암·수의 어미가 있고, 가운데에는 역시 암·수의 새끼가 놓여 있다.

내림마루 끝에는 용두 및 코끼리상을 빠짐없이 배치하였고, 추녀마루 끝에도 귀면류의 토제 조상(彫像) 등이 있다. 창건연대와 건물용도는 정확히 알 수 없으나 지붕 끝에 빠짐없이 설치된 각종 조상들은 주목할 만하다.

참고문헌

『선산(善山)의 맥락(脈絡)』(선산군, 1983)
『문화유적총람(文化遺蹟總覽)』(문화재관리국, 1977)
관련 미디어 (2)
집필자
김일진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