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정중월 ()

목차
한문학
작품
고려 중기에 이규보(李奎報)가 지은 한시.
목차
정의
고려 중기에 이규보(李奎報)가 지은 한시.
내용

고려 중기에 이규보(李奎報)가 지은 한시. 오언절구로, 작자의 문집인 『동국이상국집(東國李相國集)』 후집(後集) 권1에 수록되어 있으며, 장지연(張志淵)이 편한 『대동시선(大東詩選)』에 이규보 작이라고 전한다.

이 시는 우물 속에 잠긴 달을 노래한 작품으로, 산승(山僧)이 달빛을 사랑하여 물을 길으며 달을 함께 담아오지만, 절에 이르러서는 물병을 기울이면 달도 사라지고 만다는 사실을 깨닫는다는 내용으로 되어 있다. 달빛은 마냥 물 속에 풀려 있는 것이 아니며, 달이 사라지면 달빛도 사라지고 만다는 자명한 사실을 한 산승을 등장시켜 잔잔한 모습으로 그려내고 있다.

꿈이 영롱하게 서려 있는 달빛을 한 병의 물 속에 담아 내 것으로 하려는 것이 쉬운 일이 아님을 말하여준다. 이 시는 이상과 현실의 괴리(乖離)를 비유적으로 읊고 있다. 또 달을 하나의 진리라고 상정하여보면, 진리를 추구하여 가는 과정, 즉 수도(修道)의 어려움을 담고 있는 것이라고도 볼 수 있다.

또한 여기에는 진리는 어디에나 있는 것이지만 그 진리를 찾아서 자기의 언어로 옮긴 순간 그 진리는 공허한 것이 되고 만다는 선사상(禪思想)이 내포되어 있다. 짧은 4행시에 많은 뜻을 함축하여 상징적으로 처리한 수법이 탁월하다.

참고문헌

『동국이상국집(東國李相國集)』후집(後集)
『대동시선(大東詩選)』
『국한문학』(송민호, 개문사, 1979)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