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례이사금 ()

고대사
인물
신라의 제14대(재위: 284년~298년) 왕.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298년(유례이사금 15)
관련 사건
사도성 개축|이서고국 멸망
정의
신라의 제14대(재위: 284년~298년) 왕.
개설

재위 284∼298. 『삼국사기』의 주(註)에서는 『고기(古記)』를 인용해 제3대와 제14대 두 임금의 이름이 유리(儒理) 혹은 유례(儒禮)로 똑같다고 하였다.

생애와 활동사항

이른바 신라 상고(上古) 왕위계승의 허구론(虛構論)에 의하면, 눌지(訥祗)와 위의 두 왕은 왕명(王名)이 같아 ‘늙〔老〕’의 의미를 가진 역사시대의 눌지가 상대(上代)로 투사되어 만들어졌다고도 한다. 이들 셋은 ‘누리〔世·享·繼〕’의 뜻을 지녔고 박·석·김의 3성에 각각 이러한 이름을 가진 왕이 병립했던 것을 하나의 계보로 만들어버린 결과라고 보기도 한다. 그러나 최근에는 신라 상고의 기사를 그대로 믿는 경향이 있다. 유례이사금은 제11대 조분이사금의 맏아들이고 어머니는 이씨갈문왕(葛文王) 내음(奈音)의 딸 □소부인(□召夫人)인데 별빛이 입 속으로 들어와 잉태했다는 전설이 전해진다.

그런데 조분이사금의 비는 내해이사금의 딸 아이혜부인(阿爾兮夫人)이므로 조분이사금의 비가 둘일 리 없어, 조분이사금은 유례이사금의 할아버지라는 설도 있다. 선왕 미추가 네 명의 석씨왕에 이어 조분이사금의 사위 자격으로 왕위에 올랐으므로 왕위는 다시 석씨인 유례에게로 돌아온 것이다. 유례이사금의 비는 알 수 없다.

왜병이 일례군(一禮郡)·사도성(沙道城 : 지금의 경상북도 영덕?)·장봉성(長峰城) 등을 공격하자 왕은 백제군과 연합해 왜에 원정하려 했으나, 서불한(舒佛邯) 홍권(弘權)의 만류로 그만두었다고 한다. 293년사도성을 개축하고 사벌주(沙伐州 : 지금의 경상북도 상주)의 호민 80여 가를 옮겼다. 297년이서고국(伊西故國 : 지금의 경상북도 청도)을 멸하였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삼국유사(三國遺事)』
『신라상대왕위계승연구(新羅上代王位繼承硏究)』(이종욱, 영남대학교출판부, 1980)
『한국고대사회연구(韓國古代社會硏究)』(김철준, 지식산업사, 1975)
「삼한(三韓)의 국가형성(國家形成) 상(上)」(천관우, 『한국학보』 2, 1976)
『新羅史の諸問題』(末松保和, 東洋文庫, 195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