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석 ()

근대사
인물
대한제국기 13도유약소를 설치하고 토역, 항일, 복권에 관한 소를 올린 항일운동가.
이칭
한경(漢卿)
성석(醒石)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852년(철종 3)
사망 연도
1906년(고종 43)
본관
전주(全州)
출생지
경상북도 금릉
정의
대한제국기 13도유약소를 설치하고 토역, 항일, 복권에 관한 소를 올린 항일운동가.
생애 및 활동사항

본관은 전주(全州). 자는 한경(漢卿), 호는 성석(醒石). 경상북도 금릉(지금의 경상북도 김천) 출신. 1895년 명성황후가 시해되자, 복수 상소를 3회나 올렸고, 1896년 황제폐위 음모사건으로 일본에 망명하였던 안경수(安駉壽) 등이 귀국하였을 때 그들의 처단을 청원하는 소를 올리기도 하였다.

1897년에는 소두(疏頭)가 되어 다시 상소하였고, 1904년 러일전쟁이 발발하자 궁내부주사로 자강지책을 청하는 연명소를 올렸다. 1905년 을사조약이 강제 체결되자, 이석종(李奭鍾)·조재명(趙載明) 등과 13도유약소(十三道儒約所)를 설치하고 6차례에 걸쳐 토역·항일·복권에 관한 소를 올렸다.

또한, 서북청년(西北靑年) 수십명을 규합하여 박제순(朴齊純)·조중응(趙重應) 등을 주살하려다가 일본헌병에 붙잡혀 복역 중 단식으로 순사하자, 일제는 시체를 남대문 밖에 유기하였다. 아들에게 남긴 유서는 국적(國賊)을 참하지 못하였음을 한탄하고, 아버지의 죽음보다 국권을 회복하지 못하였음을 슬퍼하라는 내용이었다.

상훈과 추모

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추서되었다.

참고문헌

『기려수필(騎驢隨筆)』
『매천야록(梅泉野錄)』
『대한계년사(大韓季年史)』
『대한민국독립유공인물록』(국가보훈처, 1997)
『항일순국의열사전』(오재식, 행정신문사, 1959)
집필자
이세현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