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력고 ()

목차
식생활
물품
푸른 대나무를 구워 대의 진액을 뽑아 만드는 술.
목차
정의
푸른 대나무를 구워 대의 진액을 뽑아 만드는 술.
내용

증류주법(蒸溜酒法)에 의한 술이다. 담죽(淡竹)·고죽(苦竹)을 한자 남짓하게 잘라 시루 위에 올려놓고 중간을 지지면 대 속에서 수분이 나와 그 물이 양쪽으로 흐르게 된다.

이 물이 바로 죽력인데, 이것은 대나무의 진액이므로 약간 끈끈하다. 『동국세시기』에서는 호서죽력고(湖西竹瀝膏)라는 표현을 쓰고 있는데, 이는 대나무와 연고가 있는 호서지방에서 주로 생산되는 특주였기에 붙여진 명칭으로 보인다. 그 제조법을 유중림(柳重臨)이 편찬한 『증보산림경제』에서 보면, “대나무의 명산지인 전라도에서 만든 것이 유명하다. 청죽(靑竹)을 쪼개어 불에 구워 스며 나오는 진액과 꿀을 소주병에 넣고 중탕하여서 쓰는데 생강즙을 넣어도 좋다.”고 되어 있다.

또 생지황·계심(桂心)·석창포 등의 약재를 가루내어 꿀로 버무린 데에 죽력을 넣고 다시 누룩·찹쌀 등을 넣어 빚는 방법도 있다. 이렇게 빚으면 상당히 진한 액체가 되므로 삭으려면 시간이 오래 걸리게 된다.

이 술은 여러 가지 과정을 거치고 또 약재가 많이 들어가므로 만들기가 쉽지 않다. 원래 어린이가 경기(驚氣)로 갑자기 말을 못할 때 구급약으로 쓰던 약재이다.

참고문헌

『증보산림경제(增補山林經濟)』
『동국세시기(東國歲時記)』
『한국식품사회사(韓國食品社會史)』(이성우, 교문사, 198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