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관사 오층석탑 ( )

목차
관련 정보
장흥 천관사 오층석탑 측면
장흥 천관사 오층석탑 측면
건축
유적
문화재
전라남도 장흥군 관산읍 천관사에 있는 고려후기 5층 석조 불탑.
시도지정문화재
지정 명칭
천관사오층석탑(天冠寺五層石塔)
지정기관
전라남도
종목
전라남도 시도유형문화유산(1986년 02월 07일 지정)
소재지
전남 장흥군 관산읍 칠관로 1272-473 (농안리)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전라남도 장흥군 관산읍 천관사에 있는 고려후기 5층 석조 불탑.
내용

높이 4.2m. 1986년 전라남도 유형문화재(현, 유형문화유산)로 지정되었다. 4매의 긴 장대석으로 지대(地臺)를 구축하고 그 중앙에 기단부를 두었는데, 단층기단으로 하대석은 호각형(弧角形)의 2단괴임을 하고 그 위로 4매판석으로 면석을 짰으며 각 면에 양 우주[隅柱 : 모서리기둥]와 중앙에 탱주[撑柱 : 받침기둥] 1주를 두었다.

갑석은 두꺼운 편이며 아랫면에 1단 괴임을 하고 윗면 중앙에도 1단괴임을 각출하여 탑신을 받치고 있다. 탑신부는 탑신과 옥개석이 각 1석씩이고, 탑신 각 면에 양 우주를 새겼는데, 그 형식은 5층까지 같으며, 옥개석의 층급받침은 1층에서 5층까지 3단이다.

이 탑에서 특이한 형식은 옥개석이 매우 두꺼운 옥개석이라 하겠는데, 이는 탑의 연대가 하대로 내려오면서 발견되는 예일 것이다. 특히 옥개석 처마로 내려오는 전각의 반전도 심한 편으로 이러한 현상도 고려 하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것이다.

층급받침이 3단이면서도 그 단면이 매우 얕고 옥개석이 전체적으로 보아 두껍고 평박하여 탑이 중후하게 보인다. 같은 경내에 있는 석등의 정제되고 균형 잡힌 조각솜씨나 또한 3층석탑(보물, 1984년 지정)의 준수하고 우아한 기법과는 판이한 형식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점 등으로 보아 조성연대는 고려 하대로 내려올 것 같다.

관련 미디어 (1)
집필자
천득염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