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경 ()

목차
국악
작품
서도창(西道唱).
이칭
이칭
장님타령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서도창(西道唱).
내용

일명 장님타령이라고도 한다. ‘경(經)을 끝낸다(罷)’는 뜻의 이 노래는 나쁜 귀신을 쫓는 옥추경(玉樞經)·신장경(神將經) 같은 경문을 노래식으로 부르는 것이 아니라 글을 읽듯이 주워섬기다가 끝을 「수심가(愁心歌)」식으로 여미는 특수한 노래의 하나이다.

「파경」은 좋은 덕담(德談)만을 담은 안택경(安宅經) 다음에 반드시 연주되는데, 이 경문은 처녀·총각·홀아비·과부의 죽은 귀신, 가뭄에 말라 죽은 귀신, 장마에 불어 죽은 귀신을 쫓는 내용으로 구성된다. 장단은 덕담경처럼 빠른 4박자의 볶는 타령장단과 자진모리장단이다. 사설은 다음과 같다.

일쇄동방결도량(一灑東方潔道場)/이쇄남방득청량(二灑南方得淸凉)/삼산반락청천외(三山半落靑天外)요/이수중분능라도(二水中分綾羅島)라···(중략)···칠년 대한(大旱) 가문 날 깨깨 말라 죽은 귀, 구년지수 장마날에 퉁퉁불어 죽은 귀야, 너도 먹고 물러가고, 노중(路中)에서 객사귀(客死鬼), 너도 먹고 물러가고, 대문간마다 엿보던 귀, 너도 먹고 물러가고, ···(중략)···사람 죽으면 신선귀(神仙鬼)가 되려무나. 아니 놀고 아니 쓰지는 못하리로구나.

참고문헌

『한국가창대계』(이창배, 홍인문화사, 1976)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