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선암서원목차버튼
바로가기
내 검색어

    선암서원(仙巖書院)

    교육문화재 | 유적

     경상북도 청도군 금천면에 있는 조선전기 에 창건된 서원.   교육시설. 시도유형문화재.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선암서원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경상북도 청도군 금천면에 있는 조선전기 에 창건된 서원.교육시설. 시도유형문화재.
    영역닫기영역열기내용
    당초 1568년에 매전면(梅田面) 동산동(東山洞)운수정(雲樹亭)에 향현사(鄕賢祠)로 창건되었다가 1577년에 군수 황응규(黃應奎)가 현위치로 이건하고 서원으로 승격하고 개칭하였다.
    1677년에 군수 서문중(徐文重)이 중창하였으나 1868년에 훼철되었다가 1878년에 소요당 후손들에 의해 선암서당과 소요당으로 개칭되어 중건되었다. 삼족당(三足堂)김대유(金大有)와 소요당(逍遙堂)박하담(朴河淡)을 배향하고 있다.
    대문간채를 들어서면 안채, 득월정(得月亭), 행랑채가 ‘ㄷ’자 평면을 이루고 그 뒤편으로 남향한 선암서당(仙巖書堂)이 있다. 이 건물은 정면 5칸, 측면 2칸으로 가운데 3칸은 대청마루를 깔고, 양쪽으로는 방을 들였는데 위패는 모셔지지 않았다.
    대문채의 남측칸으로 장판각이 있는데 여기에는 송은(松隱)·우당(憂堂)·소요당(逍遙堂)·제우당(悌友堂) 등 14의사(義士)의 문집 목판과 김대유와 박하담의 문집을 보관하고 있다. 그밖에 서원 내에는 고사가 현존하고 있다. 경상북도 유형문화재 제79호로 지정되어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8년)
    정순우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