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김책(金策)

북한인물

 해방 이후 소비에트 임시정부 주석, 중국공산당 북만임시성위원회 서기 등을 역임한 사회주의운동가.   정치인.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김책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해방 이후 소비에트 임시정부 주석, 중국공산당 북만임시성위원회 서기 등을 역임한 사회주의운동가.정치인.
키워드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명은 김홍계(金洪啓). 함경북도 학성군의 빈농 가정에서 태어났다. 북만주 일대에서 항일무장투쟁을 전개하였고, 여러 항일전투에서 지휘관으로 참가했다. 1948년북조선노동당 중앙위원회 위원이 되었으며 6·25전쟁 당시 전선사령관으로 있다가 전사하였다. 그의 업적을 기리기 위해 김책시·김책공업지구·김책공업종합대학 등이 만들어졌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어린 시절 만주의 길림성(吉林省) 연길현(延吉縣)으로 이주하였고, 용정(龍井)의 동흥중학(東興中學)을 다녔다. 중학시절에 이미 반일청년단체에서 활동하였다. 1927년에 화요파공산당 만주총국동만도(東滿道) 책임비서 안기성(安基成)의 권유를 받아 입당하였다. 연길현의 수신향(守信鄕) 세포원으로 활약하다 ‘제1차 간도공산당 사건’으로 1927년 10월에 체포되어 1929년까지 서대문형무소에서 투옥생활을 하였다. 출옥 후 북만(北滿)으로 가서 활동하였다.
1930년 10월, 영안현(寧安縣)에 만들어진 소비에트 임시정부 주석에 선출되었다. 1931년 재차 체포되어 심양형무소에 투옥되었으나 곧 구출되었고, 중국공산당 만주성위원회에 의해서 하얼빈 근처의 빈현(賓縣) 특별당지부 서기에 임명되었다.
1932년 9월에는 주하중심현위원회(珠河中心縣委員會) 군사위원이 되었다. 관록 있는 당활동 경험 때문에 항일무장투쟁 과정에서 주로 정치사업을 담당하였다. 1935년동북인민혁명군 제3군 제1독립사 제1단에서 정치부 주임으로 활동하였다. 1938년에는 제3군의 정치부 주임이 되었다. 북만은 동만과는 달리 유격대원 대다수가 중국인이었지만, 이 불리한 조건을 뚫고 북만유격대의 고위지도자가 될 수 있을 만큼 그의 능력은 탁월하였다. 1939년 4월에 열린 중국공산당 북만임시성위원회 서기가 되었다. 그는 일제의 대토벌 속에서도 만주에 마지막까지 남아 항일유격전을 지휘한 것으로 유명하다.
1940년 1, 2월에 열린 항일유격대 지도자들과 소련 당군(黨軍)과의 회의(제1차 하바로프스크 회의)에서는 항일유격대의 소련으로의 이동을 결정했지만, 그의 부대는 마지막까지 이 결정의 접수를 거부하였다.
소련군에서도 그의 부대의 입소(入蘇)를 요구하였지만, 계속 거부하다가 일제의 토벌로 부대 전력이 극도로 약해진 1943년 10월이 되어서야 만주에서 철수를 시작하였다. 동북항일연군 교도려(敎導旅)에 합류한 것은 1944년 1월이었다. 교도려에서는 결성 당시부터 그를 위해서 제3영 정치위원의 자리를 비워 놓고 있었다. 광복 직전인 1945년 7월 말 조선에서의 해방 사업과 당건설을 추진하기 위해서 김일성(金日成)·최용건(崔庸健)과 함께 교도려에서 조선공작단(단장)을 만들었다.
광복 후 1945년 9월 19일김일성과 함께 원산항을 통해서 귀국하였다. 그 뒤 당·정·군의 모든 분야에 두루 관여하면서 최용건과 함께 김일성을 북한의 최고지도자로 옹립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였다. 1945년 10월에 결성된 조선공산당 북조선 분국에서 김일성을 도와 사업하였다. 1946년 2월에는 북한 최초의 군간부 양성소인 평양학원 원장에 취임하였다. 1946년 8월북조선노동당이 결성되자 당 중앙위원회 위원 겸 상무위원회 위원으로 뽑혀 활동하였다. 1946년 2월북한의 임시 중앙주권기관인 북조선임시인민위원회가 북조선인민위원회로 개편되면서 부위원장에 취임하였다. 1948년 2월에는 북조선인민위원회에 신설된 민족보위국 초대 국장에 취임하였다.
1948년 9월 북한 정권이 수립되자, 내각 부수상 겸 산업상이 되었고, 1949년 6월에 남·북노동당이 합당하면서 당 중앙위원회 정치위원회 위원으로 뽑혔다. 6·25전쟁 때에는 군사위원회 위원과 전선사령관으로 임명되어 활약하였고, 1951년 1월 31일 심장마비로 사망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상훈과 추모
북한 정권은 김책이 사망하자 함경북도 학성군과 성진시를 각각 김책군과 김책시로 개명하고, 기존의 대학과 공장을 김책공과대학·김책제철소 등으로 개칭하여 그의 죽음을 기렸고 영웅칭호 및 국가훈장 제1급을 추서하였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 『한국사회주의운동인명사전(韓國社會主義運動人名辭典)』(강만길·성대경,창작과비평사,1996)

  • 조선로동당연구  (이종석, 역사비평사, 1995)

  • 『김일성과 민주항일전쟁』(와다 하루끼 저,이종석 옮김,창작과비평사,1992)

  • 『북한인물록(北韓人物錄)』(국회도서관,1979)

  • 東北地區革命歷史文件匯集  (甲)

  • 『東北抗日遊擊日記』(周保中,北京,人民出版社,1991)

  • 現代史資料  (姜德相 編, 東京 みすず書房, 1976)

  • 『고 김책동지』(조선인민군,1951.2.3.)

  • 두산백과사전 엔싸이버(http://www.encyber.com)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2001년)
이종석
영역닫기영역열기 관련 멀티미디어 (3)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