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메뉴 바로가기

이우(李瑀)

회화인물

 조선시대 「설중매죽도」, 「수과초충도」, 「포도도」 등을 그린 서화가.   

확대하기축소하기프린트URL의견제시

트위터페이스북

의견제시
항목명이우
이메일올바른 형식의 이메일을 입력해 주세요.
의견
10자 이상 상세히 작성해 주세요.
첨부파일
의견제시 팝업 닫기
영역닫기영역열기 정의
조선시대 「설중매죽도」, 「수과초충도」, 「포도도」 등을 그린 서화가.
영역닫기영역열기개설
본관은 덕수(德水). 이름은 이위(李瑋) 또는 이후(李珝). 자는 계헌(季獻), 호는 옥산(玉山)·죽와(竹窩)·기와(寄窩). 이원수(李元秀)의 아들이며, 이이(李珥)의 동생으로, 어머니는 사임당 신씨(師任堂申氏)이다.
영역닫기영역열기생애 및 활동사항
1567년 진사시에 합격하였고, 비안현감과 괴산·고부군수를 거쳐 군자감정에 이르렀다. 시(詩)·서(書)·화(畫)·금(琴)을 다 잘하여 4절(四絶)이라 불렸다. 그림은 초충(草蟲)·사군자·포도 등을 다 잘 그렸는데, 어머니의 화풍을 따랐다. 아들 경절(景節)도 가법(家法)을 이어 서·화·금에 능하여 3절이라는 말을 들었다.
그가 초충을 그려 길에 던지면 닭이 와서 쪼았다는 일화가 있을 만큼 화훼초충(花卉草蟲)을 잘 그렸다고 한다. 묵매화(墨梅畫)는 주로 횡관식구도(橫貫式構圖)로 힘차게 묘사하였다. 유작으로는 「설중매죽도(雪中梅竹圖)」(개인 소장)·「노매도(老梅圖)」·「수과초충도(水瓜草蟲圖)」(서울대학교박물관 소장)·「포도도(葡萄圖)」 등이 전하고 있다. 개인 문집으로 『옥산시고(玉山詩稿)』가 있으며, 초서 필적으로는 「옥산서병(玉山書屛)」이 전하고 있다.
영역닫기영역열기 참고문헌
영역닫기영역열기 집필자
집필 (1997년)
허영환
페이지 상단으로 이동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