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필신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후기에, 예조좌랑, 병조좌랑, 안주현감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사경(思卿)
모헌(慕軒)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687년(숙종 13)
사망 연도
1756년(영조 32)
본관
진주(晉州)
주요 저서
모헌집(慕軒集)
주요 관직
예조좌랑|병조좌랑|안주현감
관련 사건
이인좌의 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후기에, 예조좌랑, 병조좌랑, 안주현감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진주(晉州). 자는 사경(思卿), 호는 모헌(慕軒). 예문관제학 강사필(姜士弼)의 5세손으로, 할아버지는 강석로(姜碩老)이고, 아버지는 병조랑 강영(姜楧)이며, 어머니는 이중창(李重昌)의 딸이다. 채팽윤(蔡彭胤)의 문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어려서부터 학문에 탐닉하였으며, 특히 경사(經史)에 밝았다. 1713년(숙종 39)에 생원이 되었으며, 이어 1718년에 정시문과에 병과로 급제, 승문원정자가 되었다. 그뒤 주서(注書)를 거쳐 사관(史官)으로 있으면서 경연(經筵)에 자주 출입하였다. 전적을 거쳐 예조좌랑 · 병조좌랑을 지냈으며, 안주현감이 되었다.

1728년(영조 4) 지평으로 있을 때 이인좌(李麟佐) 등이 난을 일으켜 청주성에 웅거한 뒤, 서울을 공략할 기미를 보이자 한강변에 있던 경창(京倉)을 성안으로 옮길 것을 상소하는 등 여러 수비책을 제시하였다. 난이 평정된 뒤 원종일등공신(原從一等功臣)에 책록되었으나, 그때 상신(相臣)이던 조문명(趙文命) · 송인명(宋寅明) 등이 탕평책을 주장할 때 이에 맞서 반대하였기 때문에 관운이 순탄하지 못하였다.

1751년 장령으로 호조판서 홍계희(洪啓禧)가 주장한 균역론(均役論)의 폐단을 극론하여 미움을 샀고, 그뒤 평안도관찰사였던 남태량(南泰良)이 상신 정우량(鄭羽良) 형제의 추천으로 일약 재상에 승진된 사실을 지적하여 상소하였다가 정우량 형제에게 밀려 관직을 내놓고 고향으로 돌아가 오직 시문에만 전념하였다.

저서로는 『모헌집(慕軒集)』 6권이 있다.

참고문헌

『숙종실록(肅宗實錄)』
『영조실록(英祖實錄)』
『국조방목(國朝榜目)』
『경현재집(警弦齋集)』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