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길덕 ()

목차
고대사
인물
남북국시대 때, 발해의 대부승으로서 고려에 파견된 사신.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주요 관직
대부승(大府丞)
목차
정의
남북국시대 때, 발해의 대부승으로서 고려에 파견된 사신.
활동사항

발해의 옛 강토에서 요나라의 통치를 받고 살던 발해의 지배층 후손으로, 발해국 왕족의 후손이었던 대연림(大延琳)이 부흥운동을 일으켰을 때, 고려에 두 차례 도움을 청하러 갔다.

1029년(현종 20) 동경장군 대연림이 요나라의 땅에서 흥요국(興遼國)을 세우고 ‘천흥(天興)’이라 건원하자, 그것을 알리고 도움을 청하기 위하여 대부승(大府丞)이었던 그는 고려왕실을 찾았다.

그러나 그는 실효를 거두지 못하였고, 태사〔大師〕 대연정(大延定)이 2차로 파견되어 도움을 요청하였으나, 이것도 별 효과를 보지 못하였다. 다음해 1030년 정월 다시 수부원외랑(水部員外郞)이었던 그가 3차로 고려왕실에 글을 올려 구원병을 요청하였으나 효과를 보지 못하였다.

다시 4차와 5차에 걸쳐 영주자사(寧州刺史) 대경한(大慶翰)과 영주자사(郢州刺史) 이광록(李匡祿)이 도움을 청하였으나, 고려조정의 최사위(崔士威)와 서눌(徐訥) 등의 반대에 부닥쳐서 도움을 못받고 결국 흥요국은 붕괴되고야 말았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고려시대 발해인과 후예」(박옥걸, 『계촌민병하교수정년기념사학논총(溪村閔丙河敎授停年紀念史學論叢)』, 1988)
「고려(高麗)와 발해(渤海)」(이용범, 『한국사』 4, 국사편찬위원회, 1974)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