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정문집 ()

목차
관련 정보
구정문집 / 성지시부
구정문집 / 성지시부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문신 · 학자, 유사온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1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문신 · 학자, 유사온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911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2권 1책. 목활자본. 1911년 그의 후손 응삼(應參)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서영곤(徐永坤)의 서문과 권말에 응삼의 발문이 있다. 국립중앙도서관·고려대학교 도서관·연세대학교 도서관 등에 있다.

서문 다음에 연보가 있고, 권상은 부 1편, 시 8수, 한거강록(閑居講錄)·자경록, 권하는 부록으로 행장·묘갈명·경행록(經行錄) 각 1편, 용사척록(龍蛇摭錄)·부록(裒錄)·사우록(師友錄) 등이 수록되어 있다.

「성지시부(聖之時賦)」에서는 춘하추동의 사시 외에 네 계절을 총괄하여 다스리는 성시(聖時)가 존재한다고 하였다.

「한거강록」은 이기설·성명설(性命說)·인설(仁說)·의설(義說)·도설(道說) 등 성리학의 제반 개념에 대한 선현들의 인식을 압축, 요약하여 설명한 것으로, 성리학의 기본이념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된다.

「용사척록」은 당시의 관찰사 한준겸(韓浚謙)과 어사 이상신(李尙信)이 그가 임진왜란·정유재란 등 나라가 위기에 처했을 때 의병을 모집하여 적을 물리치고 무기를 제작하여 조달한 사실을 조정에 알리는 보고서이다.

「사우록」은 스승인 서사원(徐思遠)이 유성룡(柳成龍)·이원익(李元翼)·김성일(金誠一)·정구(鄭逑) 등 그와 교유하였던 사람들에 대하여 써놓은 기록이다.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