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칠 ()

목차
도교
인물
남북국시대 때, 김대세와 함께 신선이 되려고 중국의 오월로 건너간 신라의 도교인.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본관
미상
목차
정의
남북국시대 때, 김대세와 함께 신선이 되려고 중국의 오월로 건너간 신라의 도교인.
생애

고매한 인품과 남다른 절개를 가졌던 인물로 알려졌다. 그는 방외(方外)의 뜻을 품고 협소한 신라에서 벗어나 중국 오월(吳越) 땅을 찾아가서 도술이 높은 사부를 만나 명산에서 도를 닦아 신선이 되려고 도우(道友)를 찾고 있던 김대세(金大世)를 만나 그와 함께 587년(진평왕 9) 7월 남해에서 배를 타고 오월 땅을 향해 떠났는데, 그 뒤 두 사람의 행방은 알려지지 않았다.

당시 신라에서는 선도(仙道)를 구하여 해로로 중국 땅을 찾아 모험을 감행한 사람들이 많았던 것 같다. 후세의 선파(仙派)에서는, 구칠과 대세를 환인(桓因) 이래의 정통파가 아닌 별파의 선가(仙家)로 간주, 신라 초의 기인 호공(瓠公)으로부터 시작하여 감시선인(旵始仙人)과 물계자(勿稽子)로 이어지는 유파에 소속시키기도 하였다.

참고문헌

『삼국사기(三國史記)』
『청학집(靑鶴集)』
『한국도교사(韓國道敎史)』
『해동이적(海東異蹟)』
『한국도교사상연구(韓國道敎思想硏究)』(차주환, 서울대학교 한국문화연구소, 198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