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궁두 ()

목차
도교
인물
조선시대 단학파에 속한 도교인.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26년(중종 21)
사망 연도
1620년(광해군 12)
출생지
전라북도 함열
목차
정의
조선시대 단학파에 속한 도교인.
개설

전라북도(현, 전북특별자치도) 함열 출신.

생애 및 활동사항

1555년(명종 10)에 진사과에 급제하였다. 임피(臨陂)에서 살다가 애첩과 당질간의 간통사건으로 두 사람을 살해하고 중이 되었다.

법명을 총지(摠持)라 하고 지리산 쌍계사(雙溪寺)에서 은거하였다. ≪해동이적 海東異蹟≫에 의하면 후에 경상도 의령의 한 암자에서 지낼 때 부주(符呪) · 상위(象緯) · 감여(堪輿) · 추점(推占) 등 도교의 방술에 뛰어난 노승을 무주 부근에서 만나 신선술을 익혔다.

먼저 정신통일을 하기 위하여 잠 안 자는 법을 익히고, 다음 벽곡(辟穀 : 곡기를 끊음.)하면서 ≪참동계 參同契≫와 ≪황정경 黃庭經≫의 묘리를 터득하였고, 이를 운용하여 내단수련(內丹修鍊 : 호흡법 등으로 장수를 누리려는 도교 수련법의 일종)의 극치인 신태(神胎) 일보 직전까지 도달하였다고 한다.

이수광(李睟光)의 ≪지봉유설 芝峯類說≫에 따르면 그의 나이가 90살이 되었어도 거의 늙지를 않았고, 언제나 명산대천을 떠돌아다녀 사람들은 그를 지선(地仙)이라 하였다고 한다.

참고문헌

『해동전도록(海東傳道錄)』
『해동이적(海東異蹟)』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