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고유고 ()

목차
관련 정보
이홍남의 급고유고 중 권수면
이홍남의 급고유고 중 권수면
유교
문헌
조선 전기의 학자, 이홍남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617년에 간행한 시문집.
목차
정의
조선 전기의 학자, 이홍남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617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3권 2책. 목판본. 1617년(광해군 9) 손자인 정신(廷紳)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두에 8대조인 당(唐)으로부터 저자에 이르기까지의 세계(世系)와 행략(行略)이 있고, 권말에 정신의 발문이 있다. 규장각 도서에 있다.

시 461수, 부(賦) 1편, 전(箋) 2편, 응제문 1편, 논 2편, 기 1편, 묘갈명 1편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원래 저자가 편집한 『금촌공규(衿村蛩叫)』와 『급고난고(汲古亂稿)』에 손자 정신과 송민고(宋敏古) 등이 과록(課錄)·증언(贈言)·동사(東槎)·황화(皇華)·응제·과시·제영 등에서 모은 습유(拾遺)를 추가하여 『급고유고』라 한 것이다.

시가 거의 대부분인데 오언·칠언의 절구와 사율(四律)을 비롯하여 고시·장풍(長風)·행·장단구 등이 차례가 없이 섞여 있고 체(體)와 격(格)이 다양하다. 그 가운데 「차백낙천시집운(次白樂天詩集韻)」 5수는 시의가 호방하여 거침이 없고 선명하여 물이 흐르는 것처럼 부드럽다.

「처용무악부(處容舞樂府)」는 무용수의 분장과 복색에서 춤추는 모양, 관객의 반응, 시대적 배경까지 묘사하고 있다. 그밖에 「촌가삼해(村家三害)」는 호환(虎患)·흉년·기근과 조세를 독촉하는 관리에 대하여 읊은 것으로서, 당시 생활상의 일면을 엿볼 수 있다.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