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수온 ()

김수온 초상
김수온 초상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지영천군사, 판중추부사, 호조판서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문량(文良)
괴애(乖崖), 식우(拭疣)
시호
문평(文平)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410년(태종 10)
사망 연도
1481년(성종 12)
본관
영동(永同)
주요 관직
병조정랑|지영천군사|판중추부사|호조판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전기에, 지영천군사, 판중추부사, 호조판서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영동(永同). 자는 문량(文良), 호는 괴애(乖崖) · 식우(拭疣). 아버지는 증 영의정 김훈(金訓)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441년(세종 23) 식년 문과에 병과로 급제, 정자(正字)가 되었으나 곧 세종의 특명으로 집현전학사가 되었다. 1446년 부사직(副司直)이 되고, 이어서 훈련원주부(訓練院主簿) · 승문원교리(承文院郊理) · 병조정랑을 거쳐 1451년(문종 1) 전농시소윤(典農司少尹), 이듬해 지영천군사(知榮川郡事) 등을 차례로 역임하였다.

1457년(세조 3) 사예(司藝)로서 문과 중시에 2등으로 급제해 첨지중추부사가 되고, 이듬해 동지중추부사에 올라 정조부사(正朝副使)로 명나라에 다녀왔다. 1459년에 한성부윤, 이듬해 판상주목사, 1464년 지중추원사 · 공조판서를 역임하였다.

1466년 발영시(拔英試)와 등준시(登俊試)에 모두 장원, 판중추부사에 오르고 쌀 10석이 하사되었는데, 문무과 장원에게 쌀을 하사하는 것은 이로부터 비롯되었다.

이어서 호조판서를 거쳐 1469년(성종 즉위년) 보국숭록대부(輔國崇祿大夫)에 오르고, 1471년(성종 2) 좌리공신(佐理功臣) 4등에 책록, 영산부원군(永山府院君)에 봉해졌으며, 1474년 영중추부사를 역임하였다.

세종 때 수양대군 · 안평대군이 존경하던 고승 신미(信眉)의 동생으로 불경에 통달하고 제자백가(諸子百家) · 육경(六經)에 해박해 뒤에 세조의 총애를 받았다. 특히, 시문에 뛰어나 명나라 사신으로 왔던 한림 진감(陳鑑)과 「희정부(喜睛賦)」로써 화답한 내용은 명나라에까지 알려졌다. 그리고 성삼문(成三問) · 신숙주(申叔舟) · 이석형(李石亨) 등 당대의 석학들과 교유하며 문명을 다투었다.

『치평요람(治平要覽)』 · 『의방유취(醫方類聚)』 등의 편찬, 『석가보(釋迦譜)』의 증수, 『명황계감(明皇誡鑑)』 · 『금강경(金剛經)』 등의 번역에 참여했으며, 「원각사비명(圓覺寺碑銘)」을 찬하고 사서오경의 구결(口訣)에 참여하였다. 저서로는 『식우집(拭疣集)』이 있다. 시호는 문평(文平)이다.

참고문헌

『세종실록(世宗實錄)』
『세조실록(世祖實錄)』
『성종실록(成宗實錄)』
『식우집(拭疣集)』
『국조방목(國朝榜目)』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대동기문(大東奇聞)』
『해동잡록(海東雜錄)』
관련 미디어 (4)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