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룡 ()

김준용 장군 전승지 및 비
김준용 장군 전승지 및 비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시대 김해부사, 경상도병마절도사 등을 역임한 무신.
이칭
수부(秀夫)
시호
충양(忠襄)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86년(선조 19)
사망 연도
1642년(인조 20)
본관
원주(原州)
주요 관직
김해부사|경상도병마절도사
정의
조선시대 김해부사, 경상도병마절도사 등을 역임한 무신.
개설

본관은 원주(原州). 자는 수부(秀夫). 할아버지는 전설사별좌(典設司別座) 김영(金瑛)이고, 아버지는 동지중추부사(同知中樞府事) 김두남(金斗南)이며, 어머니는 도호부사 김희필(金希弼)의 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608년(선조 41) 무과에 급제, 선전관을 거쳐 황해도·경상도·함경도의 병영에 근무하였다. 1617년(광해군 9) 인동부사가 되었고, 여러 고을의 수령을 거쳐 1628년에는 황해병사가 되었으며, 북병사(北兵使)를 거쳐 1636년 전라도병마절도사가 되었다.

그 해에 병자호란이 일어나자 관할 군사를 이끌고 적에게 포위당한 남한산성으로 진군하면서 곳곳에서 군사를 모아 병력을 보강하였다. 직산(稷山)을 경유, 용인의 광교산(光敎山)에 이르러 험준한 산세를 이용, 이를 거점으로 포진하였다.

공경(孔耿)의 청나라 군대 수만이 공격해오자 필사적으로 싸워 청 태조의 부마 백양고라(白羊高羅) 등 많은 적병을 사살하였으나, 우리의 병력 손실도 커서 휘하의 기병 수백을 이끌고 수원에 도착, 다시 남하하여 재기를 계획하였다.

감사 이시방(李時昉)은 김준룡의 전공을 시기하여 모함하였으나, 이성구(李聖求)·최명길(崔鳴吉)의 도움으로 무사하게 되었다. 뒤에 어영중군(御營中軍)·김해부사·경상도병마절도사 등을 역임하였다. 시호는 충양(忠襄)이다.

참고문헌

『광해군일기(光海君日記)』
『인조실록(仁祖實錄)』
『기언(記言)』
『국조인물고(國朝人物考)』
관련 미디어 (1)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