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찬업 ()

목차
국악
인물
조선후기 박만순과 김세종의 제자로 흥선대원군의 아낌을 받았던 판소리의 명창.
이칭
이칭
호랑이
인물/근현대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미상
출생지
전라북도 고창군 흥덕(興德)
목차
정의
조선후기 박만순과 김세종의 제자로 흥선대원군의 아낌을 받았던 판소리의 명창.
내용

전라북도(현, 전북특별자치도) 고창군 흥덕(興德) 출생. 명창 수영(壽永)의 아들이다. 박만순(朴萬順)과 김세종(金世宗)으로부터 판소리를 배워서 이름을 떨쳤다. 김세종의 영향으로 이론에 밝았고, 정창업(丁昌業) 등 당시 명창들의 소리평을 적절히 하였다 한다.

동편제(東便制) 전통의 고상한 판소리를 하여 이면(裏面)을 깊이 아는 소리꾼으로 꼽혔을 뿐만 아니라 흥선대원군의 아낌을 받기도 했으나, 만년에는 목소리가 상하여 소리를 폐하고 말았다. 눈빛이 빛나고 목소리가 종소리와 같이 커서 별명이 ‘호랑이’였다.

그의 「춘향가」는 김세종에게서 이어받아 정응민(鄭應珉)을 통하여 정권진(鄭權鎭)에게 전승되었는데, 소리의 성음이 분명하고 구성이 정교한 특색을 가지고 있다. 「춘향가」를 특히 잘하였고, 더늠으로는 「수궁가」에서 ‘토끼 화상을 그리는 대목’인데 스승 박만순의 소리제라 한다.

참고문헌

『판소리소사』(박황, 신구문화사, 1974)
『조선창극사』(정노식, 조선일보사출판부, 1940)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