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효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후기 임진왜란 당시의 의병.
이칭
만포(晩圃)
입지(立之), 무백(務伯)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550년(명종 5)
사망 연도
1607년(선조 40)
본관
진원(珍原)
출생지
전라남도 보성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내용 요약

박근효는 임진왜란 당시의 의병으로 전라좌의병에서 활동하였다. 왕세자 사부 박광전의 아들이며, 우계 성혼과 율곡 이이 문하에서 수학하였다. 임진왜란 당시 아버지를 따라 의병을 일으켰으며, 전라좌의병에 종군하여 2차 진주성전투에 출전하였다.

정의
조선 후기 임진왜란 당시의 의병.
가계 및 인적 사항

박근효(朴根孝)의 본관은 진원(珍原), 자는 입지(立之) · 무백(務伯), 호는 만포(晩圃)이다. 전라남도 보성(寶城) 출신이며, 아버지는 왕세자 사부 박광전(朴光前)이다. 1591년 진사시(進士試)에 입격하였으며, 우계 성혼과 율곡 이이의 문하에서 수학하였다.

주요 활동

임진왜란 당시 아버지를 따라 동생 박근제(朴根悌)와 함께 의병을 일으켜 전라좌의병의 참모관으로 출전하여 개령 · 성주 등지를 수복하는 데 공을 세웠다. 1593년 2차 진주성전투에 참전할 당시 군량 공급을 담당하였다. 전라좌의병의 부장(副將) 장윤(張潤)이 진주성이 함락되면서 전사하였는데, 박근효는 외원 중에 미처 진으로 돌아오지 못하여 함께 죽지 못한 것을 한탄하였다. 군공으로 내려진 관직에도 나아가지 않았다. 정유재란 때도 아버지와 함께 의병 활동을 하였다. 1607년 사망하였고, 사헌부 집의(執義)에 추증되었다.

아버지 박광전, 동생 박근제와와 함께 의병에 참전하여 '삼부자창의(三父子倡義)'라 칭하였다. 또한 병자호란 당시에는 박근효의 장남 박춘수(朴春秀), 차남 박춘장(朴春長), 박춘장의 아들 박진형(朴震亨), 박근제의 아들 박춘호(朴春豪) 등 4현이 의병운동에 참여하여 일문(一門)에서 '칠현거의(七賢擧義)'가 이루어졌다.

참고문헌

원전

『박씨칠현거의록(朴氏七賢擧義錄)』
『신묘년사마방목(辛卯年司馬榜目)』
『호남병자창의록(湖南丙子倡義錄)』
『호남절의록(湖南節義錄)』

논문

조원래, 「朴光前의 擧義와 그 一家의 의병운동」(『退溪學과 韓國文化』 32, 경북대학교 퇴계연구소, 2003)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