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현격언 ()

목차
관련 정보
선현격언
선현격언
유교
문헌
우리나라와 중국 선현들의 글을 모아 엮은 수양서.
목차
정의
우리나라와 중국 선현들의 글을 모아 엮은 수양서.
서지적 사항

1책. 필사본. 편자·연대 미상. 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내용

주희(朱熹)의 증손여씨향약(增損呂氏鄕約)·효경간오(孝經刊誤), 이황(李滉)의 퇴계문답(退溪問答)·동자례(童子禮), 양자법언(楊子法言) 상·하의 여러 편, 양웅(揚雄)의 극진미신(劇秦美新)·이서양태상박사서(移書讓太裳博士書), 사마상여(司馬相如)의 유파촉격(喩巴蜀檄)·여조장사서(與曺長史書)·후한광무기찬(後漢光武紀贊)·사평원내사표(謝平原內史表) 등이 있으며, 뒤에 5성(五聖)·10철(十哲)·8현(八賢)·5현(五賢)·역대선유(歷代先儒)의 이름과 호 등을 수록하였다.

「증손여씨향약」에는 향약의 내용을 덕업상권(德業相勸)·과실상규(過失相規)·예속상교(禮俗相交)·환난상휼(患難相恤)로 정하고, 직책으로는 나이와 덕망이 높은 자를 약정(約正)으로 추대하고, 그 다음에 학문과 행실이 훌륭한 사람을 부정(副正)으로 두어, 한 사람을 직월(直月)로 정하여 매달 윤번으로 일을 맡아 처리하게 한다는 규약을 설정한 내용이 있다.

「효경간오」에는 금고문(今古文)을 참고로 하여 『효경』에서 잘못되었다고 생각되는 부분과 독자들이 의심할 만한 곳 등을 수정하여 『효경』의 장절(章節)을 다시 구성하고 설명을 덧붙였다.

「퇴계문답」에서는 사려(思慮), 독서하는 방법 등이 수록되어 있으며, 「동자례」에서는 시청언동(視聽言動)의 예법 및 수업·거처·독서 등에 관하여 기술하였다.

관련 미디어 (3)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