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방헌 ()

서울 전 유방헌 석관 측면
서울 전 유방헌 석관 측면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 전기에, 내사시랑평장사 금자흥록대부, 문하시랑평장사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민칙(民則)
시호
정간(貞簡)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944년(혜종 1)
사망 연도
1009년(현종 즉위년)
본관
전주(全州)
출생지
미상
주요 관직
국자사업|우간의대부|내사시랑평장사금자흥록대부|문하시랑평장사
정의
고려 전기에, 내사시랑평장사 금자흥록대부, 문하시랑평장사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전주(全州)이며, 자는 민칙(民則)이다. 아버지는 대감 유윤겸(柳允謙)이며, 어머니는 담양군인(潭陽郡人) 이씨(李氏)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어려서부터 학문을 닦아 오경(五經)과 소의(疏義)를 정독하였으며, 향공진사(鄕貢進士)를 거쳐 972년(광종 23) 9월 예부시(禮部試)에 급제한 뒤 공문박사(功文博士)·광문교서랑(光文校書郎)·광문랑(光文郎)·국자주부(國子主簿)·사문박사(四門博士)를 역임하였다.

성종이 즉위하면서 유방헌의 시무책이 채택되어 어사 우사원외랑(御事右司員外郎)이 되고, 이어 사관수찬관 기거사인 지제고 예부낭중(史館修撰官起居舍人知制誥禮部郎中)이 되었다.

995년(성종 14) 중추직학사(中樞直學士)·국자사업(國子司業)·예부시랑이 되었으며, 997년 8월 예부시랑으로서 지공거(知貢擧)가 되어 진사를 뽑았다. 목종 초에는 우간의대부(右諫議大夫)로서 왕이 사냥을 즐겨하는 것을 간하여 중지하게 하였다. 1000년 한림학사로서 지공거가 되어 진사를 뽑았다.

비서감 중추사(秘書監中樞使)를 지내기도 하였으며, 1004년(목종7)에는 헌화대왕릉신도비문(獻和大王陵神道碑文)을 지어 판한림원사 좌산기상시 참지정사 감수국사 상주국 정의대부 하동현개국후 식읍삼백호(判翰林院事左散騎常侍參知政事監修國史上柱國正議大夫河東縣開國侯食邑三百戶)에 봉하여졌다.

1006년 내사시랑평장사 금자흥록대부(內史侍郎平章事金紫興祿大夫)에 임명된 후, 1009년(현종 즉위) 3월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郎平章事)가 되었으며 그해 8월 세상을 떠났다. 같은 달에 시중, 1015년(현종 6) 내사령(內史令)에 각각 추증되었다. 시호는 정간(貞簡)이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조선금석총람(朝鮮金石總覽)』상(上)(조선총독부)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