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선왕후 ()

여주 조선 효종과 인선왕후 영릉 정면
여주 조선 효종과 인선왕후 영릉 정면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후기 제17대 효종의 왕비.
이칭
시호
인선(仁宣)
인물/전통 인물
성별
여성
출생 연도
1618년(광해군 10)
사망 연도
1674년(현종 15)
본관
덕수(德水, 지금의 황해북도 개풍)
정의
조선후기 제17대 효종의 왕비.
개설

본관은 덕수(德水). 우의정 장유(張維)의 딸이며, 어머니는 우의정 김상용(金尙容)의 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630년(인조 8) 봉림대군(鳳林大君)의 부인으로 간택되어 다음해에 가례를 올리고 풍안부부인(豊安府夫人)으로 봉하여졌다. 병자호란 뒤 소현세자(昭顯世子)와 봉림대군이 심양(瀋陽)에 인질로 갈 때 따라가 8년간이나 머물면서 많은 뒷바라지를 하였다.

1645년 소현세자가 죽으면서 봉림대군이 세자가 되자 세자빈이 되었으나, 책봉을 제때 받지 못하여 사저(私邸)에서 넷째 딸(숙정공주)을 낳게 되었다. 그 뒤 책봉되어 1649년 효종이 즉위하면서 왕비가 되었고, 2년 뒤 정식으로 책명을 받았다.

1661년(현종 2) 효숙(孝肅)의 존호를 받아 왕대비로 있다가 1674년 질병을 얻어 오래 신고(辛苦)하다 회상전(會祥殿)에서 죽었다.

이 때 그녀의 시어머니인 인조비 조대비(趙大妃)가 어떤 복(服)을 입느냐 하는 예송(禮訟)이 일어나, 기년복(朞年服)·대공복(大功服)을 둘러싸고 송시열(宋時烈)과 윤휴(尹鑴)의 대립이 크게 일어났다.

소생은 1남 5녀로 현종과, 숙안(淑安)·숙명(淑明)·숙휘(淑徽)·숙정(淑靜)·숙경(淑敬) 등 공주이다. 경렬명헌(敬烈明獻)의 휘호(徽號)가 올려졌다. 시호는 효숙경렬명헌인선왕후(孝肅敬烈明獻仁宣王后)이고, 능호는 영릉(寧陵)으로 경기도 여주시 능서면 영릉로(왕대리)에 있다.

참고문헌

『인조실록(仁祖實錄)』
『효종실록(孝宗實錄)』
『현종실록(顯宗實錄)』
『선원계보(璿源系譜)』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관련 미디어 (2)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