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연우 ()

고려시대사
인물
고려전기 중추사, 판어사대사, 호부상서 등을 역임한 관리.
이칭
시호
안경(安敬)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미상
사망 연도
1015년(현종 6)
본관
흥덕(興德)
정의
고려전기 중추사, 판어사대사, 호부상서 등을 역임한 관리.
개설

본관은 흥덕(興德). 객성(客省)을 지낸 장유(張儒)의 아들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1011년(현종 2) 거란이 침략하여 태묘(太廟: 종묘)와 궁궐을 불태우자 현종은 나주로 피난하였다.

이 때 여러 신하들이 하공진(河拱辰)이 붙잡혔다는 풍문을 듣고 모두 달아났으나, 채충순(蔡忠順)·주저(周佇)·유종(柳宗)·김응인(金應仁) 등과 더불어 호종한 공으로 중추사(中樞使)를 거친 뒤 판어사대사(判御史臺事)가 되었다.

1014년 일직(日直) 황보 유의(皇甫兪義)와 더불어 거란침입 이후 군액(軍額)의 증가로 백관의 녹봉이 부족해지므로 경군(京軍)의 영업전(永業田)을 빼앗아 녹봉에 충당할 것을 건의하였다.

이에 상장군 최질(崔質)과 김훈(金訓) 등이 주동이 되어 난을 일으켜 권력을 잡자 그를 유배시켰다. 1015년에 호부상서로 임명되었고, 그 해에 죽었다. 별세한 후 상서우복야(尙書右僕射)로 추증되었다.

참고문헌

『고려사(高麗史)』
『고려사절요(高麗史節要)』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