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연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전기에, 판좌군부사, 동지총제, 우의정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여정(汝靜)
시호
양경(良敬)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374년(공민왕 23)
사망 연도
1429년(세종 11)
본관
한양(漢陽)
주요 관직
판좌군부사|동지총제|우의정
관련 사건
제2차 왕자의 난
정의
조선 전기에, 판좌군부사, 동지총제, 우의정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한양(漢陽). 초명은 조경(趙卿), 자는 여정(汝靜). 조양기(趙良琪)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용성군(龍城君) 조돈(趙暾)이고, 아버지는 용원부원군(龍原府院君) 조인벽(趙仁璧)이다. 어머니는 정화공주(貞和公主: 환조의 큰딸)이다.

생애와 활동사항

음보로 산원(散員)이 되고, 1386년(우왕 12) 문과에 급제하였다. 1388년 승봉랑(承奉郞)·고공좌랑(考功佐郞) 등을 역임하고, 1392년(공양왕 4) 공조총랑(工曹摠郎)이 되었다. 이 해 조선이 건국되자 천우위대장군(千牛衛大將軍)이 되었는데, 왕의 의친(懿親)인 까닭에 별운검(別雲劒)이 되어 왕을 호위하였다.

1396년(태조 5) 과의상장군(果毅上將軍)에 승진되고, 이어 중추원우승지·동지삼군부사(同知三軍府事)를 역임하였다. 1400년(정종 2) 제2차 왕자의 난에 이방원(李芳遠)을 도와 좌명공신(佐命功臣) 4등이 되고 한평군(漢平君)에 봉해졌다.

1402년(태종 2) 우군총제(右軍摠制)를 거쳐 1404년 도총제를 역임한 뒤 무과회시에 감교관(監校官)이 되어 33인의 무신을 뽑았다.

1407년 겸좌군총제가 된 뒤 이듬해 풍해도관찰사의 왜선 40여 척이 나타났다는 보고에 따라 안산·부평의 조전절제사로 파견되었으나, 조선의 표류선임이 확인되어 되돌아왔다. 이 해 상호군·겸좌군도총제·판의용순금사사(判義勇巡禁司事) 등을 차례로 역임하였다.

1409년 병서강토총제(兵書講討摠制)가 되고, 이듬해 길주도도안무찰리사(吉州道都安撫察理使)로 나가 변방을 침범하는 모련위 야인의 수장 파아손(巴兒孫)·올량합(兀良哈)·착화(著和) 등을 죽인 뒤, 그들의 근거지까지 쳐부수고 남녀 포로 수십 인을 포획하여 돌아왔다.

1412년 중군도총제·겸판사복시사 등을 거쳐 1413년 공조판서·지의정부사를 역임하였다. 1416년 판좌군부사가 되고, 이듬해 한평부원군(漢平府院君)에 진봉되었으며, 1419년(세종 1) 세종이 즉위하자 동지총제가 되었다.

1420년 찬성사가 되었으며, 이듬해 한평부원군(漢平府院君)에 봉해졌다. 1426년 우의정에 올랐으나, 이 해 김도련(金道鍊)으로부터 노비를 뇌물로 받은 죄로 사헌부의 탄핵을 받아 황해도 수안에 부처되었다가 곧 방면되었다. 성품이 온순하였으며, 문신이면서 야인 정벌에 무공을 떨쳤다. 시호는 양경(良敬)이다.

참고문헌

『태조실록(太祖實錄)』
『정종실록(定宗實錄)』
『태종실록(太宗實錄)』
『세종실록(世宗實錄)』
『국조방목(國朝榜目)』
『신증동국여지승람(新增東國輿地勝覽)』
『탁영집(濯纓集)』
『연려실기술(燃藜室記述)』
『해동명신록(海東名臣錄)』
『청선고(淸選考)』
• 본 항목의 내용은 관계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