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용장구상설 ()

목차
관련 정보
중용장구상설
중용장구상설
유교
문헌
조선후기부터 일제강점기까지 생존한 학자 박문호가 중국과 한국 학자들의 학설을 인용하여 주희의 『중용장구』를 상세히 해석하여 1921년 간행한 주석서. 유학서.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후기부터 일제강점기까지 생존한 학자 박문호가 중국과 한국 학자들의 학설을 인용하여 주희의 『중용장구』를 상세히 해석하여 1921년 간행한 주석서. 유학서.
내용

1책. 목활자본. 1921년 보은 풍림정사(楓林精舍)에서 박봉수(朴鳳秀)가 간행하였다. 주희(朱熹)『중용장구』를 대본으로 하고, 당본(唐本)과 속본(俗本)을 참고하여, 경문(經文)과 주자의 원주(原註)는 그대로 사용하고, 선유(先儒)의 여러 학설을 인용하여 주석하였다.

중국 학자는 물론 우리나라의 이이(李珥)·김장생(金長生)·송시열(宋時烈)·한원진(韓元震) 등의 설을 많이 인용하였다. 이 책은 초학자들을 위하여 잘 모르는 인물의 고증, 인용주(引用註)의 출전 등을 자세히 밝혔으며, 한자의 독음(讀音)에 대해서도 친절하게 주석하였다.

수장(首章)의 장구 가운데 건순오상(健順五常) 구절과 관련하여 인물성동이론(人物性同異論)에 대해서는 호론(湖論)의 편에 서서 인물성이 다름을 주장하였다. 장서각 도서·규장각 도서·국립중앙도서관에 있다.

참고문헌

「호산(壺山) 박문호(朴文鎬)의 생애(生涯)와 사상(思想)」Ⅰ(지교헌, 『호서문화연구』2, 1982)
관련 미디어 (2)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