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익남 ()

조선시대사
인물
조선 후기에, 홍문관수찬, 이조좌랑, 이조낭관 등을 역임한 문신.
이칭
사겸(士謙)
시호
충헌(忠憲)
인물/전통 인물
성별
남성
출생 연도
1724년(경종 4)
사망 연도
1770년(영조 46)
본관
전주(全州)
주요 관직
이조좌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정의
조선 후기에, 홍문관수찬, 이조좌랑, 이조낭관 등을 역임한 문신.
개설

본관은 전주(全州). 자는 사겸(士謙). 최상(崔祥)의 증손으로, 할아버지는 북평사 최태형(崔泰亨)이고, 아버지는 참봉 최염(崔濂)이며, 어머니는 김창연(金昌衍)의 딸이다.

생애 및 활동사항

진사시에 합격하고 1761년(영조 37) 음보(蔭補)로 숭릉참봉(崇陵參奉)이 되었으며, 전생서봉사(典牲署奉事)로 재임 중이던 1763년 증광문과에 을과로 급제, 이듬해 사간원정언이 되었고, 사헌부지평·홍문관수찬을 거쳐 이조좌랑을 역임하였다.

1770년 이조낭관으로서 당시 영의정 김치인(金致仁)이 사도세자(思悼世子)의 죽음에 죄가 큼을 논하고, 세손으로 하여금 사도세자의 묘사(墓祠)에 참배하게 할 것을 청하였다가 대신들의 맹렬한 탄핵을 받게 되었다. 더욱이 영조의 노여움까지 사서 영구히 서인(庶人)으로 대정현에 유배되었고, 계속되는 고문으로 장하(杖下)에 죽었다.

1790년(정조 14) 양주에 살던 그의 딸이 한 번의 상소로 죽음에 이른 것은 너무 과중한 처벌이므로 신원(伸寃)하여 줄 것을 호소하여 오자 정조의 특명으로 복관되었고, 이어 규장각제학에 추증되었다. 시호는 충헌(忠獻)이다.

참고문헌

『영조실록(英祖實錄)』
『정조실록(正祖實錄)』
『국조방목(國朝榜目)』
『현고기(玄皐記)』
『청선고(淸選考)』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