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천집 ()

목차
관련 정보
태천집
태천집
유교
문헌
조선시대 때의 학자, 민인백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74년에 간행한 시문집.
• 본 항목의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목차
정의
조선시대 때의 학자, 민인백의 시가와 산문을 엮어 1874년에 간행한 시문집.
내용

6권 2책. 목활자본. 1874년(고종 11) 후손 기용(璣容)이 편집, 간행하였다. 권수에 민태호(閔台鎬)의 태천용암양세실기서(苔泉龍巖兩世實記序)와 임헌회(任憲晦)의 태천집서가 있다. 규장각 도서와 고려대학교 도서관에 있다.

권1에 부(賦) 3편, 시 38수, 표(表) 2편, 송(頌)·소(疏)·제문·발(跋)·비명 각 1편, 권2에 사우록(師友錄)·토역일기(討逆日記)·부광국원종공신녹권반교문(附光國原從功臣錄券頒敎文)·용사일록(龍蛇日錄) 각 1편, 권3·4에 용사추록(龍蛇追錄) 1편, 조천록(朝天錄) 상·하편, 방례동이(邦禮同異) 6편, 가사(家史) 9편, 척언(摭言) 27수, 권5에 기문(記聞) 37편, 유상(游賞) 14편, 권6은 부록으로 만사 25수, 제문 2편, 행장 1편, 신도비 1편 등이 수록되어 있다. 그리고 끝에 민성(閔垶)의 『용암실기(龍巖實記)』가 합록되어 있다.

이 중 소의 「청봉태조어진영임정전소(請奉太祖御眞迎臨正殿疏)」는 1614년(광해군 6)에 태조의 어진을 임정전에 모시자는 내용으로 올린 글이다. 「토역일기」는 진안현감으로 있을 때 정여립(鄭汝立)을 체포한 과정과 반역을 다스린 전말을 기록한 것으로, 정여립의 모반사건을 연구하는 데 좋은 자료가 된다.

「용사일록」은 임진왜란과 정유재란 때 겪은 사실을 기록한 것으로, 역시 사료적 가치가 있다. 「조천록」은 1595년(선조 28) 성절사(聖節使), 1604년 세자책봉주청부사(世子冊封奏請副使)로 명나라에 다녀온 기행문이다.

「방례동이」는 선조가 죽은 뒤 초상시에 집례한 기록을 비롯하여 당시의 변례(變禮)를 보고 들은 대로 기록한 것이다. 「척언」과 「기문」은 학자들의 일화와 광해군 때 권간들의 비행을 기록한 것이다.

관련 미디어 (3)
• 항목 내용은 해당 분야 전문가의 추천을 거쳐 선정된 집필자의 학술적 견해로, 한국학중앙연구원의 공식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사실과 다른 내용, 주관적 서술 문제 등이 제기된 경우 사실 확인 및 보완 등을 위해 해당 항목 서비스가 임시 중단될 수 있습니다.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은 공공저작물로서 공공누리 제도에 따라 이용 가능합니다. 백과사전 내용 중 글을 인용하고자 할 때는
   '[출처: 항목명 - 한국민족문화대백과사전]'과 같이 출처 표기를 하여야 합니다.
• 단, 미디어 자료는 자유 이용 가능한 자료에 개별적으로 공공누리 표시를 부착하고 있으므로, 이를 확인하신 후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미디어ID
저작권
촬영지
주제어
사진크기